Search

대전경찰청, 마약근절 캠페인 ‘NO EXIT’ 시민 포토존 운영

- 작게+ 크게sns공유 더보기

김정환 기자
기사입력 2023-07-04

▲ 자료사진  © 대전경찰청


청소년들에게까지 파고든 마약의 심각성이 우려되고 잇는 가운데 대전경찰청이 시민 생활 속으로 파고든 마약범죄를 예방하고 마약의 심각성을 고취하기 위한 ‘NO EXIT’ 마약근절 캠페인에 일반 시민이 자율적으로 참여할 수 있도록 ‘NO EXIT’ 시민 포토존 운영을 실시한다.

 

이를 위해 대전경찰청은 지하철 대전시청역 대합실 內 1번출구 옆에 있는 예술공간(예술마루지)에‘시민 포토존’을 설치해 7월 14일까지 2주간 시범운영 한다고 밝혔다.

 

시민 포토존은 유명 연예인과 운동선수, 공공기관장이 주가 되어 전개되고 있는 ‘NO EXIT’ 마약근절 캠페인에 이어 일반 시민도 자율적으로 참여할 수 있도록 마련한 시민 참여 포토존으로, 기존 유명인이 주가 되어 전개되어온 캠페인에 병행하여 이번에는 일반 시민이 주가 되어 참여하고 홍보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고 대전경찰청이 밝혔다.

 

정용근 대전경찰청장은 “NO EXIT 마약근절 캠페인이 이제 내 이웃 내 동료와 함께 시민이 자발적으로 참여할 수 있는 공간이 마련되었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며 대전시민 모두가 마약근절 의지를 정착시키는 계기가 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 Police Agency, anti-drug campaign, ‘NO EXIT’ citizen photo zone operation

 

While there are concerns about the seriousness of drugs that have penetrated even teenagers, the Daejeon Police Agency is encouraging ordinary citizens to voluntarily participate in the 'NO EXIT' drug eradication campaign to prevent drug crimes that have penetrated into citizens' lives and promote the seriousness of drugs. NO EXIT' citizen photo zone operation.

 

To this end, the Daejeon Police Agency announced that it would install a 'citizen photo zone' in the art space (Art Maruji) next to Exit 1 in the waiting room of Daejeon City Hall Station on the subway and run a trial run for two weeks until July 14.

 

The citizen photo zone is a citizen-participation photo zone prepared for ordinary citizens to participate voluntarily following the 'NO EXIT' anti-drug campaign, which is being developed mainly by famous celebrities, athletes, and heads of public institutions. Therefore, the Daejeon Police Agency revealed that this time, it is meaningful in that ordinary citizens become the main players and participate and publicize it.

 

Jeong Yong-geun, head of the Daejeon Police Agency, said, “The NO EXIT anti-drug campaign has a great meaning in that a space where citizens can voluntarily participate together with my neighbors and colleagues. I hope,” he said.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대전 세종 충청본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