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대전경찰청, 둔산동·봉명동 유흥밀집지역 불법행위 집중 관리

- 작게+ 크게sns공유 더보기

김정환 기자
기사입력 2023-07-27

▲ 대전경찰청사 전경     ©김정환 기자

대전경찰청이 서구 둔산동과 유성구 봉명동 유흥 밀집 지역에 대한 집중 관리에 나섰다.

 

이를 위해 대전경찰청은 대전자치경찰위원회ㆍ서구ㆍ유성구ㆍ둔산경찰서ㆍ유성경찰서와 합동으로 유흥업소 밀집 지역 내에 불법영업 및 무질서 행위를 바로 잡기 위하여 유흥밀집지역 클린화 계획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번 유흥 밀집 지역 클린화 계획은 대전경찰청에서 실시한 시민체감형 치안정책 설문조사 시 “술집 주변이 담배꽁초, 불법전단지, 쓰레기 무단 투기로 무법천지”라는 시민들의 의견에 의하여 추진되었다.

 

특히 대전 서구 둔산동, 유성구 봉명동에 무분별하게 버려지는 쓰레기를 청소하고 시민들이 불법행위에 노출될 수 있는 환경을 개선하고자 대전경찰청을 비롯한 많은 유관기관이 협력해 실시한다.

 

클린화 계획은 8월부터 한 달간 1단계(홍보 및 분위기 조성)를 시작으로 9월부터 11월까지 2단계(집중 단속), 연말까지 3단계(사후관리) 추진하여 총 3단계를 5개월간 추진할 계획이다.

 

대전경찰청 관계자는 "기초질서 위반 범죄는 행정의 노력만으로는 한계가 있는 만큼, 시민이 앞장서서 함께한다면 도시 환경 개선에 큰 힘이 될 것"이라며 "법을 지키는게 이득이라는 인식이 확산 될 수 있도록 불법행위에 대한 강력한 단속을 해나가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 Police Agency, intensive management of illegal activities in Dunsan-dong and Bongmyeong-dong entertainment areas

  

The Daejeon Police Agency has begun intensive management of entertainment areas in Dunsan-dong, Seo-gu, and Bongmyeong-dong, Yuseong-gu.

 

To this end, the Daejeon Police Agency announced that it will promote a plan to clean up entertainment areas in cooperation with the Daejeon Autonomous Police Commission, Seo-gu, Yuseong-gu, Dunsan Police Station, and Yuseong Police Station to correct illegal business and disorderly conduct in areas where entertainment establishments are concentrated.

 

This plan to clean up areas densely populated with entertainment was promoted based on the opinion of citizens that “the area around bars is lawless with cigarette butts, illegal flyers, and illegal dumping of garbage” during a citizen-experienced public safety policy survey conducted by the Daejeon Police Agency.

 

In particular, many related organizations, including the Daejeon Police Agency, cooperate to clean up the garbage that is indiscriminately thrown away in Dunsan-dong, Seo-gu, and Bongmyeong-dong, Yuseong-gu, Daejeon, and to improve the environment where citizens can be exposed to illegal activities.

 

The cleanup plan starts with stage 1 (promotion and atmosphere creation) for a month from August, stage 2 (intensive crackdown) from September to November, and stage 3 (post-management) until the end of the year. plan.

 

An official from the Daejeon Police Agency said, "As there is a limit to the crime of violating the basic order only by administrative efforts, if citizens take the lead and work together, it will be a great help in improving the urban environment." We will take a strong crackdown on the act," he said.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대전 세종 충청본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