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대전경찰청, 지하철역・다중밀집 장소 순찰활동 강화

- 작게+ 크게sns공유 더보기

김정환 기자
기사입력 2023-08-04

▲ 대전경찰청사 전경     ©김정환 기자

대전경찰청이 최근 서울과 경기도에서 발생한 이상동기 범죄로 인해 시민 불안이 가중되고 있다고 판단하고 지하철역이나 다중밀집지역에 대해 경찰력을 동원해 순찰활동을 강화 한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대전경찰청은 4일 오전 9시 대전경찰청장, 각 경찰서 서장 등 全 지휘부가 참석한 가운데 최근 신림역, 분당 서현역에서 연이어 발생한 ‘이상동기 범죄’ 관련하여 시민불안을 해소하기 위한 대책회의를 가졌다. 

 

이번 회의에서는 대전지역 內 시민 이용이 많은 지하철역(8개)과 다중이 밀집하는 장소(8개) 등 총 16개소를 선정해, 112 순찰차, 특공대, 경찰관기동대 등 가용경력을 집중 투입해 가시적 순찰활동을 강화하기로 했다. 

 

대전경찰청은 또 시민들로 구성된 자율방범대 등과 취약시간대 합동순찰 CCTV 관제센터 화상 모니터링 강화 ,살인 예고, 범죄 조장·방조 게시글 등 사이버 모니터링을 지속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아울러, 각종 신고・사건 처리 시 정신진환자로 의심되는 경우 반드시 치료를 받도록 의료기관에 연계함으로써, 시민들이 피해를 입기 전  선제적인 치료・격리를 병행하기로 하였다. 

 

정용근 대전경찰청장은 ‘일련의 흉악한 범죄로 시민의 평온한 일상이 심각하게 위협받고 있는 상황인 만큼, 각급 지휘관들께서는 책임감을 갖고 모든 역량을 총 집중하여 대응해주실 것을 다시 한번 당부한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 Police Agency, strengthening patrol activities at subway stations and crowded places

 

The Daejeon Police Agency announced that it has judged that civil unrest is aggravating due to the recent crimes with abnormal motives in Seoul and Gyeonggi-do, and announced that it will strengthen patrol activities by mobilizing the police force for subway stations and multi-density areas.

 

To this end, the Daejeon Police Agency held a countermeasure meeting at 9:00 am on the 4th to resolve civil uneasiness in connection with the recent 'abnormal motive crimes' that occurred at Sillim Station and Seohyeon Station in Bundang, with all commanding departments including the head of the Daejeon Police Agency and the chiefs of each police station in attendance.

 

At this meeting, a total of 16 locations were selected, including subway stations (8) that are heavily used by citizens and places (8) where many people are concentrated in the Daejeon area, and available careers such as 112 patrol cars, commandos, and police riot police were intensively put into visible patrol activities. decided to strengthen

 

The Daejeon Police Agency also plans to continuously promote cyber monitoring, such as joint patrols at vulnerable times with a voluntary crime prevention team composed of citizens, reinforcement of CCTV control center video monitoring, murder notices, and posts that promote and abet crimes.

 

In addition, when dealing with various reports and incidents, it was decided to connect with medical institutions so that if a person is suspected of being a mentally ill patient, he or she must receive treatment, and preemptively treat and isolate citizens before they are harmed.

 

Daejeon Police Agency Commissioner Jeong Yong-geun said, "As the peaceful daily life of citizens is seriously threatened by a series of heinous crimes, I urge commanders at all levels to respond with a sense of responsibility and focus all their capabilities."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대전 세종 충청본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