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대전문화재단, 기획공연 대전무형문화재‘살풀이춤’개최

- 작게+ 크게sns공유 더보기

김정환 기자
기사입력 2023-08-23

▲ 살풀이춤 공연 리플렛  © 대전문화재단


대전문화재단이 운영하는 대전무형문화재전수회관에서 2023 전수회관 기획공연‘대전무형문화재 살풀이춤’을 진행한다.

 

오는 26일 오후 3시 진행하는 대전무형문화재 살풀이춤 공연은 전승교육사 채향순을 비롯한 이수자, 전수자들이 펼치는 5개의 전통춤으로 구성되었다. 

 

이번 공연은 기악 독주 양식인 산조 가락에 맞춰 다양한 동작과 몸놀림을 보여주는 산조, 관례를 치른 사내아이의 설레는 마음을 담은 초립동, 여러 장구 가락과 장단에 맞춰 추는 신명나는 장고춤, 한량의 멋을 담은 한량무, 정중동의 아름다움을 담은 단아하고 우아한 멋을 보여주는 살풀이춤을 선보일 예정이며, 살풀이춤 보유자 김란의 해설이 곁들여져 우리나라 전통춤을 더욱 쉽게 이해할 수 있는 무대로 꾸며진다.

 

백춘희 대전문화재단 대표이사는“많은 시민들이 단아함과 내적 아름다움, 우아함을 보여주는 대전무형문화재 살풀이춤 공연 감상을 통해 우리 문화와 함께 주말의 여유를 즐겼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한편 2023 전수회관 기획공연은 하반기에도 9월 판소리춘향가, 10월 판소리고법, 11월 입춤까지 대전무형문화재 예능 종목을 중심으로 무료로 진행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 Cultural Foundation holds a special performance, Daejeon Intangible Cultural Heritage ‘Salpuri Dance’

 

The Daejeon Intangible Cultural Heritage Training Center, run by the Daejeon Cultural Foundation, will host the 2023 Training Center special performance, ‘Daejeon Intangible Cultural Heritage Salpuri Dance’.

 

The Daejeon Intangible Cultural Heritage Salpuri Dance performance, which will be held at 3 p.m. on the 26th, consists of five traditional dances performed by transmission instructor Chae Hyang-soon, as well as learners and practitioners.

 

This performance features Sanjo, which shows various movements and body movements in line with the rhythm of Sanjo, a solo instrumental style, Chorip-dong, which contains the excitement of a boy who has performed the customs, exciting Janggo dance to the rhythm and rhythm of various janggu, and Hallyangmu, which shows the coolness of Hallyang. The salpuri dance, which shows the graceful and elegant style of the beauty of Jeongjung-dong, will be presented, and the stage will be decorated with a commentary by Ran Kim, the owner of the salpuri dance, to make it easier to understand Korean traditional dance.

 

Baek Chun-hee, CEO of the Daejeon Cultural Foundation, said, "I hope that many citizens can enjoy the leisure time of the weekend with our culture by appreciating the Salpuri Dance, a Daejeon Intangible Cultural Property that shows grace, inner beauty, and elegance."

   

Meanwhile, in the second half of the year, the 2023 Training Center special performance will be held free of charge, focusing on the arts of Daejeon Intangible Cultural Heritage, including Pansori Chunhyangga in September, Pansori Gobeop in October, and Ipchum in November.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대전 세종 충청본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