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대전경찰청, 갈마지구대 ‘중심 지역관서’ 시범 운영

- 작게+ 크게sns공유 더보기

김정환 기자
기사입력 2023-09-17

▲ 대전경찰청사 전경     ©김정환 기자

 

대전경찰청이 서구 갈마지구대를 '중심 지역관서'로 시범 운영한다고 밝혔다.

 

‘중심 지역관서’ 는 치안 수요가 높은 일선 지구대·파출소에 인력과 장비를 집중하는 제도로, 경찰청에서는 서울, 경기남부, 6개 광역시 경찰청 등 전국 15군데에서 중심 지역관서제를 시범 운영한 뒤 효과성을 검토해 전국적인 확대 시행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중심 지역관서’ 운영 지역으로 선정된 대전청은 이달 18일부터 11월 30일까지 약 2개월 간 대전시 서구 갈마지구대를 중심 지역관서로 선정해 운영하고, 다중 밀집지역 이상동기 범죄 예방을 위한 가시적인 순찰 활동에 집중할 예정이다.

 

중심 지역관서로 선정된 갈마지구대는 인접한 월평지구대의 관할과 인력 및 장비를 모두 이관받게 되어 갈마지구대 인력이 기존 64명에서 101명으로 37명이 증가하게 된다. 

 

대전경찰청에서는 이를 통해 범죄 취약지역에 순찰 인력을 보다 탄력적이고, 집약적으로 운용할 수 있게 되어 거점·도보순찰에 더욱 힘을 실을 수 있게 될 것이라고 전망하고 있다.

 

일각에서는 월평지구대 관할인 대전광역시 서구 월평동 일대의 치안 대응능력이 약화 되는 것이 아니냐는 우려의 목소리도 나오고 있지만, 대전경찰청에서는 기존 월평지구대가 운용하던 순찰 인력 32명과 순찰차 3대는 변함없이 월평동 일대를 24시간 쉬지 않고 지키기 때문에 문제가 없다는 입장이다. 

 

또한, 기존 월평지구대 청사에는 지구대장 1명과 관리직원 1명을 평일 주간 9시부터 18시까지 배치해 방문 민원인 응대 등 주민 접촉 치안 서비스에도 소홀함이 없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 Police Agency, Kalma District Unit ‘Central Regional Office’ pilot operation

 

The Daejeon Police Agency is demonstrating the Kalma District Unit as a ‘central regional government office.’

 

The 'central regional government office' is a system that focuses manpower and equipment on front-line districts and police stations with high demand for public safety. The National Police Agency piloted the central regional government office system in 15 locations across the country, including Seoul, southern Gyeonggi Province, and six metropolitan city police offices, and found its effectiveness. We plan to review the situation and decide whether to expand it nationwide.

 

Daejeon Office, which was selected as the 'central regional government office' operating area, selected and operated the Galma District in Seo-gu, Daejeon as the central regional government office for about two months from the 18th of this month to November 30, and provided a visible operation to prevent abnormally motivated crimes in multi-dense areas. We plan to focus on patrol activities.

 

The Kalma District, which was selected as the central regional government office, will transfer all jurisdiction, manpower, and equipment from the adjacent Wolpyeong District, and the number of personnel in the Kalma District will increase by 37 from the existing 64 to 101.

 

The Daejeon Police Agency predicts that through this, patrol personnel will be able to operate more flexibly and intensively in crime-vulnerable areas, giving greater strength to base and foot patrols.

 

Some are concerned that the security response ability of the Wolpyeong-dong area in Seo-gu, Daejeon, under the jurisdiction of the Wolpyeong District Unit, may be weakening. However, the Daejeon Police Agency will continue to use the 32 patrol personnel and 3 patrol cars operated by the existing Wolpyeong District Unit to cover the Wolpyeong-dong area at 24 The position is that there is no problem because the time is kept without a break.

 

In addition, the plan is to deploy one district leader and one management staff member to the existing Wolpyeong District Office building from 9:00 to 18:00 on weekdays to ensure that there is no neglect in public security services for contacting residents, such as responding to visiting civil servants.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대전 세종 충청본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