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대전 서구, 장태산에서 음악회 개최

- 작게+ 크게sns공유 더보기

김정환 기자
기사입력 2023-10-25

 

▲ 장태산 숲속 산책 음악회 포스터


대전 서구가 구민 정서 함양과 힐링을 위해 서구 대표 관광명소 장태산에서 산책과 음악을 즐길 수 있는 시간을 마련한다.

 

이를 위해 서구는 다음 달 4일 장태산 휴양림에서 지역주민과 방문객을 위한 숲속 산책 음악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공연은 클래식 연주, 가요 성악이 함께 어우러진 음악회로 관람객들에게 늦가을 아름다운 선율로 관람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조혜영 전자바이올리니스트가 여인의 향기를 시작으로, 박상하 색소포니스트의 가을을 남기고 떠난 사람, 김지현 소프라노의 한국 가곡인 코스모스를 노래함, 최병학 하모니카 연주자가 김광석의 일어나를, 윤석의 클라리넷 연주자가 행복을 주는 사람을 화려하게 연주한다. 

 

서철모 청장은 “이번 공연은 단풍을 벗 삼아 가을의 정취와 낭만을 느낄 수 있도록 인상적인 공연을 준비했다”라며, “서구의 대표 명소인 장태산에서 바쁜 일상을 벗어나 가족·연인과 함께 깊어져 가는 가을 정취를 느끼고 재충전하는 시간을 보내시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oncert held at Jangtaesan Mountain in Seo-gu, Daejeon

 

Daejeon Seo-gu is organizing a time for people to enjoy walking and music at Jangtaesan Mountain, a representative tourist attraction in Seo-gu, in order to cultivate the emotions and heal the residents.

 

To this end, Seo-gu announced that it will hold a forest walking concert for local residents and visitors at Jangtaesan Recreational Forest on the 4th of next month.

 

This concert is a concert combining classical music and popular vocal music, and is expected to capture the hearts of visitors with beautiful melodies in late fall.

 

Electric violinist Cho Hye-young starts with Scent of a Woman, saxophonist Park Sang-ha sings The One Who Left Autumn behind, soprano Kim Ji-hyun sings the Korean song Cosmos, harmonica player Choi Byeong-hak sings Kim Gwang-seok's Wake Up, and clarinetist Yoon Seok sings The One Who Gives Happiness. Play brilliantly.

 

Commissioner Seo Cheol-mo said, “For this performance, we have prepared an impressive performance so that you can feel the mood and romance of autumn using the autumn leaves as a companion.” He added, “The autumn mood that deepens with family and lovers by escaping the busy daily life at Jangtaesan Mountain, a representative tourist attraction in Seo-gu. “I hope you spend time feeling and recharging.”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대전 세종 충청본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