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충남도, 무기발광디스플레이사업 생태계 구축에 역량 결집

- 작게+ 크게sns공유 더보기

김정환 기자
기사입력 2023-11-02

▲ 기자회견_사진  © 충남도


충남도가 ‘무기발광 디스플레이 기술개발 및 생태계 구축’ 사업 생태계 구축에 역량을 집중한다는 계획이다.

 

2일 충남도에 따르면 9500억 원 규모의 ‘무기발광 디스플레이 기술개발 및 생태계 구축사업’ 이 예비타당성조사 대상사업으로 최종 확정됐다고 밝혔다.

 

앞서 산업통상자원부는 지난 8월 아산 탕정테크노일반산업단지를 사업 대상지로 선정했으며,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지난달 30일 ‘2023 제12회 국가연구개발사업평가 총괄위원회’에서 이 사업을 예타대상 사업으로 선정했다.

 

충남도는 내년 하반기 예타 통과 및 사업을 함께 추진하게 될 한국광기술원 분원을 아산에 유치하는 것을 목표로 역량을 결집해 나갈 방침이다.

 

충남도는 예타 통과 시 아산 탕정테크노일반산업단지에는 역대 비사회간접자본(SOC)사업 최대 규모인 9500억원이 투입되며, 국가첨단전략산업 특화단지와 연계해 디스플레이 산업을 육성할 계획이다.

 

한편 무기발광 디스플레이는 산소 및 수분에 취약한 유기발광다이오드(OLED)의 단점을 보완하고, 태양광 환경에서도 높은 신뢰성과 고휘도 및 장수명을 구현해 기존 유기발광다이오드의 한계를 뛰어넘는 나노 크기의 세계 최고 신기술이다.

 

산업부는 2025년부터 2032년까지 기술개발 7905억원, 기반시설 1595억원 등 9500억원을 투입할 계획으로, 총 사업비 중 국비 규모는 7001억원에 달한다.

 

충남도는 아산시, 한국광기술원, 한국전자기술연구원, 충남테크노파크, 디스플레이산업협회와 협업을 통해 아산 탕정테크노일반산단 내 6400㎡(1936평) 부지에 건축면적 4000㎡(클린룸 3000㎡, 기술지원동 1000㎡) 규모로 무기발광 디스플레이 스마트모듈러센터를 조성할 계획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outh Chungcheong Province gathers capabilities to build an ecosystem for the inorganic light-emitting display business

 

South Chungcheong Province plans to focus its capabilities on building a business ecosystem for ‘inorganic light-emitting display technology development and ecosystem construction.’

 

According to South Chungcheong Province on the 2nd, the 950 billion won ‘Inorganic Light Emitting Display Technology Development and Ecosystem Construction Project’ was finalized as a project subject to a preliminary feasibility study.

 

Previously, the Ministry of Trade, Industry and Energy selected the Asan Tangjeong Techno General Industrial Complex as the project target in August, and the Ministry of Science and ICT designated this project as a preliminary project at the '2023 12th National Research and Development Project Evaluation General Committee' on the 30th of last month. selected.

 

South Chungcheong Province plans to pool its capabilities with the goal of attracting a branch of the Korea Photonics Technology Institute to Asan, which will pass the preliminary test and promote the project together in the second half of next year.

 

South Chungcheong Province plans to invest 950 billion won, the largest amount of non-social overhead capital (SOC) projects ever, into the Tangjeong Techno General Industrial Complex in Asan when the pre-tat passes, and to foster the display industry in connection with the national high-tech strategic industry specialized complex.

 

Meanwhile, inorganic light emitting display is the world's best new nano-sized new technology that overcomes the limitations of existing organic light emitting diodes by complementing the shortcomings of organic light emitting diodes (OLEDs), which are vulnerable to oxygen and moisture, and realizing high reliability, high brightness, and long lifespan even in a solar environment. .

 

The Ministry of Trade, Industry and Energy plans to invest 950 billion won, including 790.5 billion won in technology development and 159.5 billion won in infrastructure, from 2025 to 2032. Of the total project cost, the national budget amounts to 700.1 billion won.

 

South Chungcheong Province, through collaboration with Asan City, Korea Institute of Photonics and Technology, Korea Institute of Electronic Technology, Chungnam Techno Park, and Display Industry Association, built a building area of 4,000 m2 (clean room 3,000 m2, technical support) on a 6,400 m2 (1,936 pyeong) site in Asan Tangjeong Techno General Industrial Complex. We plan to build an inorganic light-emitting display smart modular center with an area of 1,000㎡.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대전 세종 충청본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