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아산시 “기후 위기서 지구 지키자”

9일, ‘탄소중립 실천‧확산대회’ 개최…탈탄소 운동 동참

- 작게+ 크게sns공유 더보기

김정환 기자
기사입력 2023-11-10

▲ 아산시 “기후 위기서 지구 지키자” 민·관·기업 한목소리  © 아산시


탈탄소 운동에 동참하는 것을 시작으로 탄소중립 실천에 나선 충남 아산시가 지난 9일 시청에서 민‧관‧기업이 함께하는 ‘탄소중립 실천·확산대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기후 위기에 대응하고 탄소중립 분위기 확산을 위해 열린 이날 행사에는 조일교 아산시 부시장, 김희영 아산시의회 의장, 이명수‧강훈식 국회의원을 비롯해 관내 6개 사(社)와 유관 단체 등 500여 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아산시 2050 탄소중립 비전 발표 ,기업 탄소중립 추진내용 발표(삼성전자) ,아산시 탄소중립 공동 협약식 ,시민과 함께하는 약속 다짐 퍼포먼스 ,기후 위기 관련 명사 강연(자히드 후세인) 순으로 진행됐다.

 

탄소중립 실천 공동 협약식에는 조 부시장과 기업, 유관 단체가 함께 서명하며 탄소중립을 이행하기 위한 산업구조의 전환과 에너지 절감 활동 생활화를 다짐했다.

 

또, JTBC의 비정상회담, 차이나는 클라스 등 많은 방송에 출연한 파키스탄 출신 방송인 자히드 후세인이 빙하가 녹으면서 발생하는 문제점에 대한 특강을 진행해 참석자들의 호응을 얻었다.

 

아산시는 이번 행사를 통해 민‧관‧기업이 뜻을 모아 탈탄소 산업구조로의 이행과 친환경에너지로의 전환을 더욱 원활하게 추진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Asan City “Let’s protect the earth from climate crisis”

 

On the 9th, ‘Carbon Neutrality Practice and Proliferation Conference’ was held... Join the decarbonization movement

 

Asan City, South Chungcheong Province, which started practicing carbon neutrality by participating in the decarbonization movement, announced on the 9th that it held a ‘Carbon Neutrality Practice and Expansion Rally’ with the public, private sector, and companies at city hall.

 

About 500 people attended the event, which was held to respond to the climate crisis and spread a carbon-neutral atmosphere, including Asan City Vice Mayor Cho Il-kyo, Asan City Council Chairman Kim Hee-young, National Assembly members Lee Myung-soo and Kang Hoon-sik, as well as six companies and related organizations in the area.

 

The event was held in the following order: announcement of Asan City's 2050 carbon neutral vision, announcement of corporate carbon neutrality promotion details (Samsung Electronics), Asan City carbon neutrality joint agreement ceremony, promise performance with citizens, and lecture by a celebrity related to the climate crisis (Zahid Hussein).

 

At the carbon neutrality joint agreement ceremony, Deputy Mayor Joe, companies, and related organizations signed together and pledged to transform the industrial structure to implement carbon neutrality and make energy saving activities part of their daily lives.

 

In addition, Zahid Hussain, a Pakistani broadcaster who has appeared on many broadcasts such as JTBC's Abnormal Summit and China Class, gave a special lecture on problems arising from melting glaciers, which received a positive response from attendees.

 

Asan City announced that it expects that through this event, the public, private sector, and businesses will come together to promote the transition to a decarbonized industrial structure and the transition to eco-friendly energy more smoothly.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대전 세종 충청본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