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아산 은행나무길 전국 마라톤 대회’ 달리미 3100여 명 참가

- 작게+ 크게sns공유 더보기

김정환 기자
기사입력 2023-11-12

▲ ‘제9회 아트밸리 아산 은행나무길 전국 마라톤 대회’ 성황리 개최   © 아산시


충남 아산시 곡교천 황금빛 은행나무 길에서 12일 펼쳐진 ‘제9회 아트밸리 아산 은행나무길 전국 마라톤 대회’에 310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됐다.

 

아산시마라톤협회가 주최하고 아산시가 후원하는 이번 대회는 쌀쌀한 날씨에도 불구하고 3만 명이 넘는 전국 마라톤 동호인들이 대거 참가해 늦깍기가을 정취를 만끽했다.

 

이날 대회는 은행나무길에서 출발해 곡교천을 따라 달리는 하프, 10km, 5km 종목으로 나눠 진행됐다. 

 

특히, 아산경찰서를 비롯해 아산소방서 의용소방대연합회, 아산시모범운전자회, 아산 적십자봉사회와 자원봉사자 등이 안전요원으로 배치돼 참가자들을 비롯한 시민들의 안전에 온 힘을 다했다.

 

한편 대회가 치러지는 곡교천 은행나무길에서는 오는 19일 이순신 장군의 순국일을 기리며 장례 행렬을 재연하는 ‘이순신 순국제전’이 열릴 예정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Over 3,100 runners participated in ‘Asan Ginkgo Tree National Marathon’

 

The ‘9th Art Valley Asan Ginkgo Tree National Marathon’ was held on the 12th on the golden ginkgo tree road in Gokgyocheon, Asan City, and was held successfully with over 3,100 participants.

 

Despite the chilly weather, over 30,000 marathon enthusiasts from all over the country participated in this event, hosted by the Asan City Marathon Association and sponsored by Asan City, and enjoyed the late autumn atmosphere.

 

The competition on this day was divided into half, 10km, and 5km events, starting from Ginkgo Tree Road and running along Gokgyocheon Stream.

 

In particular, Asan Police Station, Asan Fire Department Volunteer Fire Brigade Association, Asan City Model Drivers Association, Asan Red Cross Volunteer Association and volunteers were deployed as safety personnel and did their best to ensure the safety of citizens including participants.

 

Meanwhile, the ‘Yi Sun-sin International Exhibition’ will be held on the 19th at the Ginkgo Tree Road in Gokgyocheon, where the competition will be held, to re-enact the funeral procession to commemorate the anniversary of Admiral Yi Sun-sin’s death.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대전 세종 충청본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