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대전 서구, 전통예술에 현대적 요소 더한 미디어융합 공연 개최

- 작게+ 크게sns공유 더보기

김정환 기자
기사입력 2023-11-22

▲ ‘IT-SHOW 예술로 그려지는 대한민국’ 포스터  © 대전서구


대전 서구가  전통예술에 현대적 요소를 더한 미디어 융합공연인 ‘IT-SHOW 예술로 그려지는 대한민국’을 개최한다고 22일 밝혔다.

 

오는 29일 관저문예회관에서 개최되는 이번 공연은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주최한 ‘2023년 방방곡곡 문화공감’ 공모사업 선정 우수작품으로,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문화예술위원회의 후원을 받아 지역주민의 문화 향유권 확대와 문화 양극화 해소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IT-SHOW는 ‘IT기술’과 유행에 민감하고 센스가 돋보인다는 의미의 ‘잇(IT)하다’는 의미를 품은 것으로, 한국 전통예술인 탈춤, 국악, 무용에 스트리트댄스, 홀로그램, 미디어아트, LED 등 현대적인 요소를 융합해 각 지방을 대표하는 전통의 미학을 다채로운 매개체를 통해 만날 기회라는 점에서 기대받고 있다.

 

서철모 청장은 “다소 어렵고 멀게만 느껴졌던 공연 장르를 접하고 흠뻑 빠져보고자 하는 이들에게 더할 나위 없이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장르의 프로그램으로 일상에 지친 주민들에게 활력과 행복감을 주는 문화예술 공연을 선보이겠다”라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eo-gu, Daejeon, holds a media convergence performance that adds modern elements to traditional art

 

Daejeon Seo-gu announced on the 22nd that it will hold ‘Korea Drawn by IT-SHOW Art,’ a media convergence performance that adds modern elements to traditional art.

 

This performance, which will be held at the Government Residence Arts Center on the 29th, is an excellent work selected for the '2023 Everywhere Cultural Sympathy' contest hosted by the Korea Culture and Arts Center Association, and is sponsored by the Ministry of Culture, Sports and Tourism and the Arts Council of Korea to promote the culture of local residents. It is expected to contribute to expanding the right to enjoyment and resolving cultural polarization.

 

IT-SHOW is a combination of 'IT technology' and the meaning of 'IT', which means being sensitive to trends and having a good sense. It combines traditional Korean arts such as talchum, Korean traditional music, and dance with street dance, holograms, media art, and LED. It is expected that it will be an opportunity to meet the traditional aesthetics representing each region through a variety of media by combining modern elements.

 

Commissioner Seo Cheol-mo said, “It is expected to be an excellent opportunity for those who want to encounter and immerse themselves in a performance genre that seemed somewhat difficult and distant,” adding, “We will continue to provide programs of various genres to provide vitality and happiness to residents who are tired of daily life.” “I will present a performance,” he said.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대전 세종 충청본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