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대전시교육청, 학교와 마을이 만나 소통하고 성장하는 자리 마련

- 작게+ 크게sns공유 더보기

김정환 기자
기사입력 2023-11-23

▲ 대전행복이음 마을교육공동체 운영 성과발표회 개최 사진  © 대전시교육청


대전시교육청이 학교와 마을이 만나 소통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이를 위해 대전시교육청은 23일 대전컨벤션센터(DCC)에서 ‘학교와 마을이 만나다’라는 주제로 ‘2023년 대전행복이음 마을교육공동체 운영 성과발표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성과발표회는 마을교육공동체의 운영 성과를 공유하고 마을교육공동체 간 소통을 통한 공동 성장의 기회를 갖고자 개최되었고, 마을학교 4단체 ,씨앗동아리 30팀 ,마실행복 중점학교 10교 ,학교협동조합 예비학교 2교 ,행복이음교육지구 사업을 진행하는 5개 자치구 등에서 교직원, 학부모, 학생, 마을활동가, 자치구 담당자 등 90여 명이 자리를 함께했다.

 

자치구별로 마련된 모둠 협의를 통해서는 올 한 해 동안의 운영 내용과 학교와 마을이 만나기 위해 실행했던 구체적인 방법들을 나누면서 대전마을교육공동체 네트워크를 공고히 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발표회 참석자들은 학교 밖으로 교육활동이 확장되는 것은 학생들의 주체적인 성장을 지원하는 것이며, 학생들의 마을에 대한 관심이 증대될 수 있는 좋은 기회라고 말했다. 

 

설동호 대전시교육감은 “교육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지역사회도 교육의 주체가 되어야 하며 배움터가 자연스럽게 교육공동체인 지역으로 확장되어야 한다.”라며 “학교와 마을이 공동 성장을 이루어 나갈 수 있도록 다양하고 내실 있는 정책을 통해 지원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providing a space for schools and villages to meet, communicate, and grow

 

The Daejeon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has prepared an opportunity for schools and villages to meet and communicate.

 

To this end, the Daejeon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announced that it held the ‘2023 Daejeon Happy Connection Village Education Community Operation Performance Presentation’ at the Daejeon Convention Center (DCC) on the 23rd with the theme of ‘School and Village Meet’.

 

This performance presentation was held to share the operational results of the village education community and to have an opportunity for joint growth through communication between the village education community, including 4 village school groups, 30 seed club teams, 10 Masil Happiness Focus Schools, and school cooperatives. About 90 people, including teaching staff, parents, students, village activists, and officials from the autonomous districts from the two preparatory schools and the five autonomous districts carrying out the Happy Connection Education District project, attended the event.

 

Through group consultations prepared for each autonomous district, we had time to solidify the Daejeon Village Education Community network by sharing the details of this year's operations and specific methods implemented to meet schools and villages.

 

Participants in the presentation that day said that expanding educational activities outside of school supports students' independent growth and is a good opportunity to increase students' interest in the village.

 

Seol Dong-ho, superintendent of education in Daejeon, said, “For the sustainable development of education, the local community must also become a subject of education, and learning centers must naturally expand into areas that are educational communities. “We will try to provide support through existing policies,” he said.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대전 세종 충청본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