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대전 동구, 홍도지하차도 상부에 ‘도심속 정원’ 조성

- 작게+ 크게sns공유 더보기

김정환 기자
기사입력 2023-11-23

▲ 홍도지하차도 상부 공원 전경  © 대전동구


대전 동구가 홍도지하차도 상부 유휴공간에 산책로․운동기구 등을 갖춘 도심 속 녹색 쉼터로 재조성 했다.

 

대전 동구에 따르면 삭막한 도심 속 유휴공간이었던 홍도지하차도 상부가 녹음과 더불어 쉼과 여유를 느낄 수 있는 주민 휴식공간으로 재탄생했다고 23일 밝혔다.

 

동구가 마을을 활력있게 재생하고 주민 삶의 질을 개선하고자 추진한 홍도지하차도 상부 휴게쉼터 조성 사업은 홍도지하차도 상부 공간을 여가 공간이 없어 불편을 겪고 있는 인근 삼성동, 성남동, 홍도동 등 지역 주민들을 위한 쉼터로 조성하기 위해 대전시로부터 특별조정교부금 5억 원을 확보해 조성을 완료했다.

 

주민 설명회를 거쳐 다양한 의견 수렴을 통해 5월 공사에 착수, 녹음이 부족하고 편의시설이 전무했던 공간에 연결성 있는 녹지를 조성하고 화장실과 운동기구, 정자, 산책로 등 다양한 편의시설을 마련했다.

 

동구는 주민들이 야간에도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태양광 벤치, 조명 시설을 도입했으며, 향후 CCTV도 추가 설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박희조 동구청장은 “홍도 쉼표 정원은 삭막한 도심 속에서 주민들이 여유를 느끼고 활력을 충전할 수 있는 일상의 쉼표 같은 공간”이라며 “앞으로도 주민들과 적극 소통하며 귀 기울여 생활권 주변에 휴식과 문화의 공간을 적극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ong-gu, Daejeon, creates an ‘urban garden’ on the upper part of Hongdo Underpass

 

Daejeon Dong-gu rebuilt the idle space above the Hongdo Underpass into a green rest area in the city center with walking trails and exercise equipment.

 

According to Daejeon Dong-gu, it was announced on the 23rd that the upper part of Hongdo Underground, which was an idle space in the bleak city center, has been reborn as a resting place for residents where they can feel rest and relaxation with greenery.

 

The project to create a rest area on the upper part of Hongdo Underpass, promoted by Dong-gu to revitalize the village and improve the quality of life of residents, is to use the space above Hongdo Underpass to provide local residents in nearby areas such as Samseong-dong, Seongnam-dong, and Hongdo-dong who are experiencing inconvenience due to lack of leisure space. In order to create a shelter for people, the construction was completed by securing a special adjustment grant of 500 million won from Daejeon City.

 

Construction began in May after holding a resident information session and collecting various opinions. Connected green space was created in a space that lacked greenery and no convenience facilities, and various convenience facilities such as restrooms, exercise equipment, pavilions, and walking trails were prepared.

 

Dong-gu announced that it has introduced solar benches and lighting facilities so that residents can use them safely at night, and plans to install additional CCTV in the future.

 

Dong-gu Mayor Park Hee-jo said, “Hongdo Comma Garden is a comma-like space in daily life where residents can relax and recharge their vitality in the bleak city center.” He added, “We will continue to actively communicate with residents and listen carefully to actively expand spaces for rest and culture around living areas.” “I will do it,” he said.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대전 세종 충청본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