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대전 서구, 청년 창업가 지역 이탈 방지 안간힘...

- 작게+ 크게sns공유 더보기

김정환 기자
기사입력 2023-11-24

▲ 24일 청춘포탈에서 열린 청년창업가 네트워킹 ‘YES 톡톡’ 행사 장면  © 대전서구


대전 서구가 지역내 청년 창업가 지역 이탈 방지를 위해 나섰다.

 

이를 위해 대전서구는 목원대 LINC 3.0 사업단 공동주최주관으로 24일 도마2동 도솔마을 어울림플랫폼 2층 청춘포탈에서  ‘YES 톡톡’ 네트워킹 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LINC 3.0 ‘대학생 미래동행 프로젝트’ 우수자 시상 ,청년창업지원센터 입주기업 성공 사례 발표 ,구청장 쪽지 토크가 진행됐으며, 2부에서는 ,문화ㆍ예술가 공연 ,LINC 3.0 사업단, 청년창업지원센터 프로그램 소개에 이어 ,LINC 3.0 사업단과 청년창업지원센터 네트워킹으로 행사를 마무리 했다.

 

이날 청년창업지원센터 졸업기업 ㈜공생의 민노아 대표가 창업 스토리와 기업성과를 발표했으며, 이어지는 구청장-총장 쪽지 토크에서는 청년 창업가들의 지역이탈 원인은 무엇이고 이를 막기 위한 지방자치단체와 대학 기관의 역할은 무엇인지 심도 있는 대화를 나눴다.

 

이희학 목원대 총장은 “창업과 청년을 주제로 관·학이 공동 개최하는 행사를 뜻깊게 생각하며 이 자리를 마련해주신 서철모 청장님께 감사드린다”라며 “서구 청년창업 발전과 지역사회 문제 해결을 위해 대학에서도 적극 협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서철모 청장은 “대전 내 청년 공간은 서구 외에도 많지만, 청년창업을 타겟으로 별도의 센터를 운영하는 곳은 서구밖에 없다”라며 “청년창업지원센터 외에 ‘프로젝트 Y’라는 창업 보육사업을 운영 중으로 청년창업지원에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라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eo-gu, Daejeon, struggles to prevent young entrepreneurs from leaving the region...

 

Daejeon Seo-gu has stepped up to prevent local young entrepreneurs from leaving the region.

 

To this end, Daejeon Seo-gu announced that it held the ‘YES Talk Talk’ networking event on the 24th, co-hosted by Mokwon University’s LINC 3.0 Project Group, at the youth portal on the 2nd floor of Oullim Platform, Dosol Village, Doma 2-dong.

 

This event included an award ceremony for the winners of the LINC 3.0 'College Student Future Companion Project', presentation of successful cases of companies residing in the Youth Entrepreneurship Support Center, and a message talk from the district mayor. In the second part, cultural and artist performances, LINC 3.0 business group, and introduction of the Youth Entrepreneurship Support Center program were held. Following this, the event ended with networking between the LINC 3.0 business group and the Youth Entrepreneurship Support Center.

 

On this day, Noah Min, CEO of Gongsaeng Co., Ltd., a graduate of the Youth Startup Support Center, presented his startup story and corporate performance, and in the subsequent message talk between the district mayor and president, he discussed the causes of young entrepreneurs leaving the region and the role of local governments and university institutions in preventing this. We had an in-depth conversation about what is.

 

Lee Hee-hak, president of Mokwon University, said, “I consider it meaningful to hold an event jointly held by government and academia on the theme of entrepreneurship and youth, and I am grateful to Commissioner Seo Cheol-mo for organizing this event. “We will also actively cooperate.”

 

Commissioner Seo Cheol-mo said, “There are many youth spaces in Daejeon other than Seo-gu, but Seo-gu is the only place that operates a separate center targeting youth entrepreneurship.” He added, “In addition to the Youth Entrepreneurship Support Center, we are operating a start-up incubation project called ‘Project Y’ to promote youth entrepreneurship. “We are sparing no effort in providing support,” he said.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대전 세종 충청본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