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대전시, 민간건축물 디자인 심의 기준 강화

- 작게+ 크게sns공유 더보기

김정환 기자
기사입력 2023-12-05

▲ 대전시청사 전경     ©김정환 기자

도심 경관디자인 개선으로 명품도시를 추구하고 있는 대전시가 혁신적인 도시경관 향상을 위해 “명품도시 완성을 위한 민간건축물 명품화 추진 방안”을 마련해 시행한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추진 방안에는 창의적인 디자인 지원 및 대전시만의 경관 특화 기준, 건축문화 확산 계획 등이 담겼다. 

   

먼저, 대전시는 명품 건축물 디자인 강화를 위하여 기존의‘아파트 등 입면 디자인 특화 심의기준’을 ‘건축물 디자인 특화 심의기준’으로 개정하여 좀 더 다채롭고 입체적인 디자인이 확대되도록 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혁신적인 건축물에 대하여 위원회 심의를 거쳐 통경축 기준을 완화하고, 50미터 이상 도로‧하천에 접한 측벽에 입면 특화를 위한 발코니 설치 등 입면 디자인을 강화한다. 

   

이와 함께 대전시만의 경관 특화를 위해 미디어아트 등 새로운 기법도 도입하기로 했다.

 

건축물 측벽, 옹벽, 주민공동시설 등에 미디어아트를 도입하여 야간 볼거리, 문화 체험 및 예술 감상 기회를 제공하고, 조경 및 휴게공간에도 경관조명, 미디어아트를 설치하여 문화·예술을 감상할 수 있는 공간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창의적인 건축물이 건립될 수 있도록 유연한 제도 운용을 통해 민간건축물 명품화를 활성화한다는 방침이다.

 

대전시는 향후 도안 미개발지, 정비구역, 상업지역 등을 특별건축구역으로 지정하여 주변과 조화롭고 창의적인 랜드마크 건립 여건을 조성하고, 공공택지를 현상설계 공모방식으로 공급하여 경관이 아름답고 주거환경이 양호한 특화설계를 유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대전시는 2024년에는 명품 디자인 붐업을 목표로 새로운 프로그램을 개발하여 건축문화제를 시민과 소통하는 축제의 장으로 탈바꿈하고, 설계공모 당선작, 건축상 수상작 등 우수건축물 상시 전시를 통해 명품건축에 대한 시민 공감대 형성 및 창의적인 건축물 건립을 유도할 방침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 City strengthens design review standards for private buildings

 

Daejeon City, which is pursuing a luxury city by improving the urban landscape design, announced on the 5th that it will prepare and implement a “plan to promote the luxury of private buildings to complete a luxury city” to improve the innovative urban landscape.

 

This plan includes creative design support, Daejeon City's unique landscape standards, and a plan to spread architectural culture.

   

First, in order to strengthen the design of luxury buildings, Daejeon City plans to revise the existing ‘Specialized Review Standards for Elevation Designs for Apartments’ to ‘Specialized Review Standards for Building Designs’ to expand more colorful and three-dimensional designs.

 

To this end, through committee deliberation for innovative buildings, the through-view axis standards will be relaxed, and elevation design will be strengthened, such as installing balconies for elevation specialization on side walls facing roads and rivers longer than 50 meters.

   

In addition, it was decided to introduce new techniques such as media art to specialize Daejeon's unique landscape.

 

Media art is introduced to the side walls of buildings, retaining walls, and community facilities for residents to provide nighttime attractions, cultural experiences, and opportunities to appreciate art, and landscape lighting and media art are also installed in landscaping and rest areas to create spaces where culture and art can be enjoyed. made available for use.

 

In addition, the plan is to revitalize the luxury of private buildings through flexible system operation so that creative buildings can be built.

 

In the future, Daejeon City will designate undeveloped land, maintenance areas, and commercial areas as special construction zones to create conditions for the construction of landmarks that are harmonious and creative with the surrounding area. By supplying public housing land through a contest design contest, the city will provide beautiful scenery and a good residential environment. They announced that they plan to encourage specialized design.

 

Daejeon City will develop a new program with the goal of booming luxury design in 2024, transforming the Architectural Culture Festival into a festival venue for communication with citizens, and forming a consensus among citizens about luxury architecture through regular exhibitions of excellent architecture, including design competition winners and architecture award winners. The plan is to encourage the construction of creative buildings.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대전 세종 충청본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