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대전시,시민 피해보상 위한 영조물 배상 공제보험 운영

- 작게+ 크게sns공유 더보기

김정환 기자
기사입력 2023-12-08

▲ 대전시청     ©김정환 기자

대전시가 도로, 공원, 체육시설를 이용하다 피해를 입은 개인에게 배상할 수 있는 영조물 배상 공제보험을 운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영조물 배상 공제보험은 대전시가 소유․사용․관리하는 시설의 관리하자로 문제로 타인의 신체나 재물이 훼손되어 법률상 배상책임이 발생하는 경우 손해보험사가 전담하여 처리하는 방식으로 지방행정 부담을 완화하고 피해자에는 빠른 보험처리를 돕는 제도다.

 

예를 들어 겨울철 도로에서 포트홀 발생으로 차량 파손(타이어펑크, 타이어 휠 파손 등) 피해를 입은 시민이 지자체 도로부서에 파손 사진과 함께 영조물 배상 사고 보상 신청을 하면 보험사에서 현장 방문과 신청인 인터뷰를 통해 심사 후 처리한다. 

 

배상 한도액은 대상 시설별로 대인의 경우 사고 1건당 최대 5억 원, 1인당 최대 3억 원이며, 대물은 1건당 최대 10억 원이다. 

 

또한, 대전시는 보험 미가입 영조물에서 사고가 발생한 경우 보상이 어려운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 올해 말까지 공유재산의 준공·신축·매입·철거로 변경된 사항이나 누락 사항 여부를 꼼꼼히 확인한 후 2024년 정기분 영조물 공제보험에 가입할 예정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 City operates compensation insurance for compensation for civil works to compensate for damage to citizens

 

Daejeon City announced that it is operating a compensation insurance policy that provides compensation to individuals who have suffered damage while using roads, parks, and sports facilities.

 

The compensation insurance for commercial property compensation alleviates the burden of local administration by having a non-life insurance company take full responsibility for cases where legal liability arises due to damage to another person's body or property due to management defects in facilities owned, used, and managed by Daejeon City. It is a system that helps victims with quick insurance processing.

 

For example, when a citizen who has suffered vehicle damage (tire puncture, tire wheel damage, etc.) due to a pothole on a winter road applies to the road department of the local government for compensation for the accident, including photos of the damage, the insurance company will conduct a review through an on-site visit and interview with the applicant. Process it later.

 

The compensation limit is up to 500 million won per accident for personal injury and up to 300 million won per person for each target facility, and up to 1 billion won per accident for property.

 

In addition, in order to solve the problem of difficulty in receiving compensation when an accident occurs in an uninsured monument, Daejeon City will carefully check whether there are any changes or omissions due to the completion, new construction, purchase, or demolition of public property by the end of this year, and then provide a regular installment mutual aid insurance for monuments in 2024. I plan to join.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대전 세종 충청본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