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논산시, 고향사랑기부금 목표액 310% 초과 달성

- 작게+ 크게sns공유 더보기

김정환 기자
기사입력 2023-12-13

▲ 논산시청 전경     ©논산시

충남 논산시의 고향사랑기부금 누적액이 3억 원을 돌파하면서 당초 목표치를 310% 초과 달성했다.

 

논산시에 따르면 올해 1월 1일 시작한 고향사랑기부제 모금액이 지난 11일을 기준으로 3억 원을 넘어섰다고 밝혔다.

 

모금액 3억 원은 논산시가 당초 세운 목표액 1억 원을 3매 초과한 모금액으로 당초 목표액 1억 원은 지난 9월에 달성했었다.

 

지난 9월 이후 논산시는 지속적인 홍보활동과 답례품 할인 프로모션(판촉행사)을 열어 고향사랑기부제 활성화에 힘써온바 목표액의 310% 초과 달성이라는 결실을 얻었다고 밝혔다.

 

백성현 논산시장은 “우리 논산에 대한 특별한 관심과 사랑을 갖고 뜻깊은 기부에 나서주신 모든 분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소중한 고향사랑기부금이 ‘논산시민 감동시대’를 여는 일에 쓰일 수 있도록 기금운용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Nonsan City exceeds hometown love donation goal by 310%

 

The accumulated amount of hometown love donations in Nonsan, South Chungcheong Province exceeded 300 million won, exceeding the original goal by 310%.

 

According to Nonsan City, the amount raised through the Hometown Love Donation System, which started on January 1 this year, exceeded 300 million won as of the 11th.

 

The 300 million won raised was 3 more than the 100 million won goal originally set by Nonsan City, and the original goal of 100 million won was achieved last September.

 

Since last September, Nonsan City has been working hard to revitalize the Hometown Love Donation System by holding continuous promotional activities and discount promotions for gift items, and has achieved the result of exceeding the goal by 310%.

 

Nonsan Mayor Baek Seong-hyeon said, “We are sincerely grateful to all those who have made meaningful donations with special interest and love for Nonsan,” and added, “We will manage the fund so that the precious hometown love donation can be used to open an ‘era of inspiration for Nonsan citizens.’ “I will do my best,” he said.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대전 세종 충청본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