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대전시, 중앙로 지하상가에‘주소 기반 실내 내비게이션’구축

- 작게+ 크게sns공유 더보기

김정환 기자
기사입력 2024-01-23

▲ 대전시, 전국 최대규모 주소 기반 실내 내비게이션 개발 순항_사진  © 대전시


대전시가 중앙로 지하상가 약 16만㎡에 ‘주소 기반 실내 내비게이션’을 구축한다.

 

이를 위해 대전시는 23일 구 충남도청 대회의실 및 중앙로 지하상가 일원에서 장호종 경제과학부시장, 행정안전부 주소생활공간과장 등 주요관계자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주소 기반 실내 내비게이션 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주소 기반 실내 내비게이션’ 사업은 대전시가 지난 2023년 4월 행정안전부의 ‘주소 체계 고도화 및 주소 기반 혁신산업 창출 선도 지자체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특별교부세 3억 원을 교부받아 추진하는 사업이다. 

 

대전시는 행정안전부 제1차 주소 정보 활용 기본계획 중 ‘국민생활 편의 및 안전 도모, 관련 산업 활성화 추진 전략’에 맞춰 고밀도・입체 실내 공간에서의 국민 편익 증진과 재난사고 예방 및 대응을 위한 실내 내비게이션 안전 서비스 모델을 올해 4월까지 수립한다는 계획이다. 

 

현재 한국과학기술원이 용역을 수행하고 있는 주소 정보를 기반으로 구축하는 실내 내비게이션 시범지역은 대전역부터 중앙로 지하상가 일원까지 약 16만㎡로 전국 최대규모이다. 

 

한편, 이날 중간보고회에서는 연구용역 중간 성과 공유와 함께 주소 기반 실내 내비게이션 앱을 통한 실내・외길 안내 체험 ,소방 관제시스템 연계 실내 내비게이션을 활용한 구조 요청자 찾기 등의 시연 행사 등이 진행됐다. 

 

대전시는 주소 기반 실내 내비게이션이 개발되면 고밀도・입체 실내 공간에서 편리한 길 찾기가 가능해지며, 특히 긴급구조나 재난 상황 시 위치정보를 활용하여 신속하게 대처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장호종 대전시 경제과학부시장은 “주소 기반 실내 내비게이션 분야는 ‘모든 데이터가 연결되는 세계 최고의 디지털플랫폼정부 구현’ 국정과제로 추진되는 만큼 대전시가 관련분야 선도 지자체로서 주소 기반 신 산업 육성 창출에 주도적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 City establishes ‘address-based indoor navigation’ in Jungang-ro underground shopping mall

 

Daejeon City is building an ‘address-based indoor navigation’ in approximately 160,000 m2 of the Jungang-ro underground shopping mall.

 

To this end, Daejeon City announced that it held an ‘Address-based Indoor Navigation Interim Reporting Meeting’ on the 23rd in the conference room of the former South Chungcheong Provincial Office and the Jungang-ro underground shopping mall, with the attendance of about 20 key stakeholders, including Jang Ho-jong, Deputy Mayor of Economics and Science, and Director of the Address and Living Space Department of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The ‘Address-based Indoor Navigation’ project is a project that Daejeon City is carrying out by receiving 300 million won in special grant tax after being selected as the ‘Leading Local Government Contest for Address System Advancement and Address-based Innovation Industry Creation’ by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in April 2023.

 

Daejeon City is implementing indoor navigation safety to improve public convenience and prevent and respond to disaster accidents in high-density, three-dimensional indoor spaces in line with the 'Strategy to promote convenience and safety of people's lives and revitalize related industries' in the first address information utilization basic plan of the Ministry of the Interior and Safety. The plan is to establish the service model by April of this year.

 

The indoor navigation pilot area being built based on address information currently being provided by the Korea Advanced Institute of Science and Technology is approximately 160,000 m2 from Daejeon Station to the Jungang-ro underground shopping mall, making it the largest in the country.

 

Meanwhile, at the interim report on this day, along with sharing the interim results of the research project, demonstration events such as experiencing indoor and outdoor route guidance through an address-based indoor navigation app and finding rescue seekers using indoor navigation linked to the fire control system were held.

 

Daejeon City predicted that if address-based indoor navigation is developed, convenient route finding in high-density, three-dimensional indoor spaces will become possible, and in particular, it will be possible to respond quickly using location information in emergency rescue or disaster situations.

 

Jang Ho-jong, Deputy Mayor of Daejeon City's Economy and Science, said, “As the address-based indoor navigation field is being promoted as a national task to 'realize the world's best digital platform government where all data is connected,' Daejeon City will play a leading role in fostering and creating a new address-based industry as a leading local government in the related field. “I will do my best to make it happen,” he said.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대전 세종 충청본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