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대전시, 이차전지산업 생태계 기반 조성에 20억 원 투입

- 작게+ 크게sns공유 더보기

김정환 기자
기사입력 2024-01-29

▲ 이차전지산업과 대전시 4대 전략산업 협력체계 이미지  © 대전시


대전시가 새로운 미래 신산업 성장동력 확보를 위해 시비 20억 원을 투입해 이차전지산업 육성지원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는 지역 대표기업을 발굴·육성하고, 체계적인 이차전지산업 생태계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추진하는 사업으로, 이차전지산업 분야의 혁신 역량을 보유한 선도기업과 성장 가능성을 지닌 유망기업을 발굴하여 지원하고 기업 인력 부족 해소를 위한 인력양성 사업을 추진한다.

 

대전시는 또 타 시도 대비 대전이 우위를 확보할 수 있는 특화 전략을 마련하고, 자생적 생태계 조성과 협업체계 구축을 위한 산학연관 네트워크 운영 및 온오프라인 전방위적 홍보를 통해 사업 인지도를 높일 계획이다. 

 

한편, 대전시는 전 세계적 친환경, 디지털 정책에 따라 이차전지산업이 핵심 산업으로 주목받고 지속적인 성장이 전망됨에 따라 지난해에‘대전시 이차전지산업 생태계 기반 조성 기본 전략’을 수립하고 ‘산학연관 이차전지산업 발전협의회’를 발족하여 협업체계를 마련했다.

 

한선희 대전시 전략사업추진실장은“앞으로 이차전지산업 분야 지역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행정력을 집중하여 산업생태계 조성을 가속하겠다”라며“대전시 4대 전략산업과 이차전지산업의 연계를 통한 동반 성장 시너지 효과로 지역경제 활성화를 견인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 City invests 2 billion won in creating a secondary battery industry ecosystem foundation

 

Daejeon City announced on the 29th that it will invest 2 billion won in city funds to promote the secondary battery industry development support project in earnest to secure a growth engine for new future industries.

 

This project is being promoted to discover and foster local representative companies that can contribute to revitalizing the local economy and to lay the foundation for a systematic secondary battery industry ecosystem. It is a project to identify leading companies with innovation capabilities in the secondary battery industry and those with growth potential. We discover and support promising companies and promote human resource development projects to resolve corporate manpower shortages.

 

Daejeon City also plans to prepare a specialized strategy that will give Daejeon an advantage over other cities and provinces, and to raise awareness of the business by operating an industry-academic network to create a self-sustaining ecosystem and a collaboration system, and through all-round promotion both online and offline.

 

Meanwhile, as the secondary battery industry is attracting attention as a core industry and expected to grow continuously in accordance with global eco-friendly and digital policies, Daejeon City established the 'Basic Strategy for Creating an Ecosystem Foundation for the Secondary Battery Industry in Daejeon' last year and established the 'Development of the secondary battery industry through industry-academic cooperation.' A collaboration system was established by launching the 'Council'.

 

Han Seon-hee, head of the Daejeon City Strategic Business Promotion Department, said, “Going forward, we will focus our administrative power to strengthen the competitiveness of local companies in the secondary battery industry and accelerate the creation of an industrial ecosystem.” “We will make active efforts to drive economic revitalization,” he said.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대전 세종 충청본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