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대전교통공사, 설 앞두고 에너지 취약계층 에 성금 전달

- 작게+ 크게sns공유 더보기

김정환 기자
기사입력 2024-02-06

▲ 대전교통공사 성금전달 사진  © 대전교통공사


설 명절을 앞두고 대전교통공사가 전기・난방요금 인상으로 힘들어하는 지역 내 아동복지센터, 사회복지센터 등 에너지 취약계층에게 기부금을 전달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기부활동은 판암기지 주공장 등에 유휴부지를 활용하여 태양광발전 임대사업의 수익금 일부를 사회에 환원하는 취지에서 진행되었으며, 앞으로도 20년간 매년 1200만원을 도움이 필요한 에너지취약계층에게 꾸준히 온정의 손길을 나눌 계획이다.

 

대전교통공사는 동구청 복지정책과 등과 협의하여 꼭 도움이 필요한 아동복지센터, 사회복지센터 등 12개 기관을 선정하여 각 100만 원, 총 1200만 원을 기부했다고 전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 Transportation Corporation delivers donations to energy vulnerable groups ahead of Lunar New Year

 

Ahead of the Lunar New Year holiday, Daejeon Transportation Corporation announced on the 6th that it delivered donations to energy-vulnerable groups such as child welfare centers and social welfare centers in the region who are suffering from increases in electricity and heating rates.

 

This donation activity was carried out with the purpose of returning a portion of the profits from the solar power generation rental project to society by utilizing idle land at the Panam Base main factory, etc., and for the next 20 years, 12 million won will be continuously donated to energy-vulnerable groups in need of help. We plan to share.

 

Daejeon Transportation Corporation announced that it selected 12 organizations, including child welfare centers and social welfare centers, that were in dire need of help in consultation with the Dong-gu Office Welfare Policy Department and donated 1 million won each, a total of 12 million won.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대전 세종 충청본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