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박경귀 아산시장, 아산만권 일대 산업.경제 핵심지 조성 의지 밝혀...

- 작게+ 크게sns공유 더보기

김정환 기자
기사입력 2024-02-07

▲ 아산시, 충남도 ‘베이밸리 메가시티 건설’에 힘 모은다(베이밸리(BayValley MegaCity), 대한민국 신경제지도를 그리다)   © 아산시


박경귀 아산시장이 7일 천안시청 봉서홀에서 열린 ‘베이밸리(BayValley MegaCity), 대한민국 신경제지도를 그리다’ 행사에 참석해 아산만권 일대를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대한민국 산업‧경제의 핵심지로 조성하겠다고 밝혔다.

 

충남도가 주최‧주관하고, 아산‧천안‧서산‧당진 등 충남도 북부권 4개 시가 함께한 이날 행사는, 민선 8기 충남지사 핵심공약 과제인 ‘베이밸리 메가시티 건설’에 대한 비전을 선포하기 위해 마련했다.

 

‘베이밸리 메가시티’는 아산‧천안‧서산‧당진 등 충남 북부권과 경기 남부권을 아우르는 아산만권 일대를 반도체, 디스플레이, 수소경제 등 대한민국 4차산업을 선도할 세계적인 대도시권으로 육성하는 정책과제이다.

 

아산시는 베이밸리 메가시티의 10대 프로젝트 및 20개 핵심사업 중 충남 경제자유구역 개발 ,다기능복합항 아산항 개발 ,K-SPACE 조성 ,베이밸리 순환철도 건설 ,반도체‧미래모빌리티산업 육성 등의 주요 핵심사업을 충남도와 함께 추진할 계획이다.

 

이 자리에서 박 시장은 “아산시는 자동차‧디스플레이‧반도체 분야의 3대 주력산업을 육성하고 있는 성장 진행형 도시로서 ‘베이밸리 메가시티’를 구축할 최적의 입지다”라며 “베이밸리 메가시티가 대한민국을 넘어 글로벌 경제를 선도하도록 적극 뒷받침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충남도는 이번 비전 선포식에 이어 4월 총선 이후 경기도와 공동 비전 선포식을 개최할 예정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Asan Mayor Park Kyung-gwi reveals his intention to create a core industrial and economic area in the Asan Bay Area...

 

Asan Mayor Park Gyeong-gwi attended the ‘Bay Valley MegaCity, drawing a new economic map of Korea’ event held at Cheonan City Hall’s Bongseo Hall on the 7th and announced that the Asan Bay area would be transformed into a core region of Korea’s industry and economy with global competitiveness.

 

The event, which was hosted and organized by South Chungcheong Province and attended by four cities in the northern region of South Chungcheong Province, including Asan, Cheonan, Seosan, and Dangjin, was prepared to declare the vision for 'building Bay Valley Mega City', a key pledge task of the 8th popularly elected governor of South Chungcheong Province. .

 

‘Bay Valley Mega City’ is a policy task to foster the Asan Bay area, which encompasses the northern part of South Chungcheong Province and the southern part of Gyeonggi Province, including Asan, Cheonan, Seosan, and Dangjin, into a world-class metropolitan area that will lead Korea’s fourth industry, including semiconductors, displays, and the hydrogen economy.

 

Asan City is one of the 10 major projects and 20 core projects of the Bay Valley Mega City, including the development of the Chungnam Free Economic Zone, the development of Asan Port, a multi-functional complex port, the creation of K-SPACE, the construction of the Bay Valley circular railway, and the development of the semiconductor and future mobility industries. We plan to promote the project together with South Chungcheong Province.

 

At this event, Mayor Park said, “Asan City is a growing city that is fostering three major industries in the automobile, display, and semiconductor fields, and is the best location to build the ‘Bay Valley Mega City.’” He added, “Bay Valley Mega City is the Republic of Korea.” “We will actively support it to lead the global economy.”

 

Meanwhile, following this vision declaration ceremony, South Chungcheong Province plans to hold a joint vision declaration ceremony with Gyeonggi Province after the general election in April.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대전 세종 충청본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