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서산시, 교통약자 특별교통수단 자정까지 운영

- 작게+ 크게sns공유 더보기

김정환 기자
기사입력 2024-02-08

 

▲ 특별교통수단 차량  © 서산시


충남 서산시가 교통약자의 이동권 보장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는 가운데 교통약자의 이동 편의증진과 이동권 보장 강화를 위해 오는 3월 1일부터 특별교통수단의 운행 시간과 지역을 확대 운영한다고 8일 밝혔다.

 

특별교통수단은 대중교통수단 이용이 어려운 장애인과 노인, 임산부 등이 이용할 수 있는 휠체어 탑승 설비가 장착된 차량이다.

 

서산시는 기존 특별교통수단의 운행 시간을 대폭 확대해 7시부터 24시까지 운영하고 야간시간대인 19시부터 24시에는 특별교통수단 차량 1대를 전담 배치한다.

 

또한 대전지역에 한해 병원 진료 목적이 아니더라도 특별교통수단 이용이 가능하게 된다.

 

이를 위해 서산시는 운전원 충원 및 운영시스템 정비를 2월 말까지 마무리해 특별교통수단 이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할 방침이다.

 

이완섭 서산시장은 “특별교통수단의 이용 시간과 지역 확대로 교통약자분들의 이동편의 증진은 물론 이동권 보장 강화로 불편을 해소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eosan City, special transportation for the transportation vulnerable operates until midnight

 

Seosan City, South Chungcheong Province, is working hard to guarantee the transportation rights of the transportation vulnerable, and announced on the 8th that it will expand the operating hours and areas of special transportation from March 1 to improve the transportation convenience and strengthen the guarantee of transportation rights for the transportation vulnerable.

 

Special transportation is a vehicle equipped with wheelchair access that can be used by people with disabilities, the elderly, and pregnant women who have difficulty using public transportation.

 

Seosan City has significantly expanded the operating hours of existing special transportation to operate from 7:00 to 24:00, and will deploy one special transportation vehicle exclusively during the night time from 19:00 to 24:00.

 

Additionally, it is possible to use special transportation even if it is not for hospital treatment purposes only in the Daejeon area.

 

To this end, Seosan City plans to do its best to ensure that there are no inconveniences in using special transportation by completing the recruitment of operators and maintenance of the operating system by the end of February.

 

Seosan Mayor Lee Wan-seop said, “I believe that expanding the use time and area of special transportation will be a great help in resolving inconveniences by not only improving transportation convenience for the transportation vulnerable but also strengthening the guarantee of transportation rights.”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대전 세종 충청본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