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대전 서구, 여자태권도팀 창단...국가대표 이한나 선수 입단

- 작게+ 크게sns공유 더보기

김정환 기자
기사입력 2024-02-08

▲ 8일 서구청 장태산실에서 열린 여자태권도팀 창단식 사진  © 대전서구


대전 서구가 8일 구청 장태산실에서 여자태권도팀 창단식을 열었다.

 

이날 창단식에는 이장우 대전시장, 전명자 서구의장, 이승찬 대전시체육회장을 비롯해 시·구체육회 임원 등 80여 명이 자리를 함께해 축하의 인사를 전했다.

 

서구청 여자 태권도팀은 대전 출신 손영복 감독과 17살에 태극마크를 단 국가대표 이한나 선수와 박동영, 박예온, 박가형, 송미성 선수까지 총 5명으로 구성됐다.

▲ 8일 서구청 장태산실에서 열린 여자태권도팀 창단식 장면  © 대전서구


서구는 올해 2월 국가대표 선발전을 시작으로 10월 전국체전과 올림픽 출전까지 지원을 아끼지 않을 계획이다.

 

서철모 청장은 “우리 지역에 여자태권도 실업팀이 없어 출전조차 못하고, 실업팀을 찾아 다른 지역으로 떠나야만 했던 선수들이 다시 돌아오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며 “우수한 선수가 고향을 위해 재능을 펼치고, 태권도 꿈나무들에게 희망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 Seo-gu, women's Taekwondo team founded... Hanna Lee joins national team

 

Daejeon Seo-gu held a women's Taekwondo team founding ceremony at the district office's Jangtaesan room on the 8th.

 

At the founding ceremony on this day, about 80 people, including Daejeon Mayor Lee Jang-woo, Seo-gu Chairman Jeon Myeong-ja, Daejeon City Sports Council President Lee Seung-chan, and city and district sports council executives, attended and expressed their congratulations.

 

The Seo-gu Office women's Taekwondo team consists of a total of five members, including coach Son Young-bok from Daejeon, national team player Lee Hanna, who won the Taegeuk symbol at the age of 17, Park Dong-young, Park Ye-on, Park Ga-hyung, and Song Mi-seong.

 

The West plans to provide generous support, starting with the national team selection event in February of this year and leading up to the National Sports Festival and Olympic Games in October.

 

Commissioner Seo Cheol-mo said, “I hope that this will be an opportunity for the players who were unable to compete because there is no professional women’s Taekwondo team in our region and had to leave for other regions to find a professional team, to return,” adding, “Excellent players can display their talents for their hometown and Taekwondo “I will do my best to provide hope to dreamers,” he said.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대전 세종 충청본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