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대전 중구, 공동육아나눔터 1호점 개소...육아정보 공유의 장 마련

- 작게+ 크게sns공유 더보기

김정환 기자
기사입력 2024-02-14

▲ 공동육아나눔터 1호점  © 대전중구


대전 중구가 오는 15일 목동행정복지센터 3층에 지역공동체 돌봄 공간인 '중구 공동육아나눔터 1호점'을 개소한다고 14일 밝혔다.

 

‘공동육아나눔터’는 부모의 양육부담을 경감하고 지역공동체 중심의 돌봄 문화 조성을 위해 돌봄 품앗이를 구성하여 이웃과 함께 자녀를 돌볼 수 있도록 공간 및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으로 중구는 지난해 여성가족부 공모에 선정되어 리모델링을 마치고 이번 1호점 개소하게 되었다.

 

'중구 공동육아나눔터'의 운영시간은 평일 오전 9시부터 6시까지로 회원가입 후 이용가능하며, 이용료는 무료이다. 중구는 돌봄 공간 제공뿐 아니라 적절한 상시프로그램 등도 운영하여 상호 정보공유 기회도 제공할 예정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Jung-gu, Daejeon, opens the first joint childcare sharing center... providing a place to share childcare information

 

Daejeon Jung-gu announced on the 14th that it will open the first Jung-gu Childcare Sharing Center, a local community care space, on the 3rd floor of the Mokdong Administrative Welfare Center on the 15th.

 

'Community Childcare Sharing Center' provides space and services for parents to take care of their children together with their neighbors by organizing caregiving groups to reduce the burden of childcare and create a culture of care centered on the local community. Jung-gu was selected in a public contest by the Ministry of Gender Equality and Family last year. After remodeling, the first store opened.

 

The operating hours of the 'Jung-gu Joint Childcare Sharing Center' are from 9 am to 6 pm on weekdays. You can use it after registering as a member, and the usage fee is free. Jung-gu plans to not only provide a care space but also operate appropriate regular programs to provide opportunities for mutual information sharing.

대전중구 관련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대전 세종 충청본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