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대전 동구 한현택, 공천 배제에 탈당 후 총선 도전 시사

한, 20일까지 중앙당의 합당한 답변 없을시 탈당 할 것

- 작게+ 크게sns공유 더보기

김정환 기자
기사입력 2024-02-18

▲ 한현택 전 대전동구청장     ©김정환 기자

오는 4월 총선 도전에 나선 국민의힘 대전동구 예비후보 한현택 전 대전동구청장이 중앙당 공천관리위원회(이하 공관위)의 윤창현 의원 단수공천 발표에 강력 반발하고 나섰다.

 

18일 보도자료를 통해 한 전 창장은  "한현택. 국민의힘 대전 동구공천 절대 승복할수 없다"며 공관위의 단수공천 승복에 대한 거부 의사를 분명히 밝혔다. 

 

한현택 전 청장은 이어 "재심요청, 제22대 국회의원 선거 국민의힘 대전 동구 공천은 컷오프에 대한 어떠한 말 한마디 없이 단수공천을 진행한 공관위는 말로는 공정한 공천, 시스템 공천이라고 표명해 놓고 자기들만의 리그, 깜깜이 공천을 자행한 것에 불과하다"고 공관위의 결정을 그들만의 리그라고 말했다. 

 

한 전 청장은 또 "정의 ․ 공정과 상식도 없고, 민주적 절차마저 사라진 이번 공천을 강력히 규탄하며, 컷오프 사유를 소상히 밝히고자 이의와 재심요청을 했다"고 밝혔다.

 

단수공청으로 후보자를 확정한 중앙당을 향해 "지난 2022년 지방선거에서도 불합리한 경선룰로 경선에서 이겼으나 정치신인 가산점 20% 의해 후보가 되지 못하였음에도 당의 결정에 승복하고, 당의 선거 승리를 위해 열심히 노력한 것이 이런 결과라면 누가 당을 위해 헌신할지 의문이 든다"고 한탄했다.

 

그는 이날 "한현택은 45년간의 공직생활로 동구를 위해 헌신하고, 동구민을 위해 재선 구청장으로 봉직하는 동안 지역발전 기여 및 구민들의 신임에 대한 지지를 다시 묻기 위해서라도 2월 20일까지 경선배제 사유와 재심요청에 대한 답변이 오지 않거나 답변이 객관적으로 납득이 가지 않는다면, 한현택을 지지해주시고, 함께 동구를 사랑하고 계시는 동구 주민여러분들의 뜻을 받들어 국민의힘에서 탈당하고, 국회의원 당선을 위해 끝까지 최선을 다해 선거에 임할 것" 중앙당에 최후 통첩을 하고, 탈당 후 총선 도전을 시사했다. 

 

한편 국민의힘 공관위는 대전지역 총선 후보자 가운데 동구 윤창현 의원과 유성을 선거구 이상민 의원을 단수 후보로 확정 발표하고, 유성갑 선거구는 윤소식-진동규 경선, 대덕구 선거구는 이석봉-박경호 예비후보간 경선을 확정한 가운데, 대전 중구와 서구갑,서구을 선거구는 확정하기 않았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 Dong-gu Han Hyun-taek hints at running for general election after leaving party due to exclusion from nomination

 

Former Daejeon Dong-gu mayor Han Hyun-taek, the People Power Party's Daejeon Dong-gu preliminary candidate who is running in the general election in April, strongly opposed the Central Party Nomination Management Committee's (hereinafter referred to as the Public Officials Committee) announcement of a single nomination for Rep. Yoon Chang-hyeon.

 

In a press release on the 18th, former Chief Han clearly stated his intention to refuse the diplomatic committee's acceptance of a single nomination, saying, "Han Hyun-taek. I will never accept the People Power Party's Daejeon Dong-gu nomination."

 

Former Commissioner Han Hyun-taek continued, "Request for reconsideration, the People Power Party's Daejeon Dong-gu nomination for the 22nd National Assembly election was carried out as a single nomination without a word about the cutoff. The diplomatic missions declared that it was a fair nomination and a system nomination, but were in their own league. “It is nothing more than a blind nomination,” he said, calling the decision of the diplomatic mission a league of its own.

 

Former Commissioner Han also said, “We strongly condemn this nomination, which lacks justice, fairness, and common sense, and even democratic procedures have disappeared, and we have raised objections and requested reconsideration to clarify the reasons for the cutoff in detail.”

 

To the Central Party, which confirmed the candidate through a single public office, "In the 2022 local elections, I won the primary due to unreasonable primary rules, but although I could not become a candidate due to the 20% bonus for political newcomers, I submitted to the party's decision and worked hard to win the election. “If this is the result, I wonder who will dedicate themselves to the party,” he lamented.

 

He said on this day, "Han Hyun-taek has devoted himself to Dong-gu through 45 years of public service, and while serving as a re-elected district mayor for the residents of Dong-gu, in order to reaffirm his support for his contribution to regional development and the trust of residents, he will submit the reasons for exclusion from the primary by February 20th. If you do not receive an answer to your request for reconsideration, or if you do not objectively understand the answer, please support Han Hyun-taek, follow the wishes of Dong-gu residents who love Dong-gu together, withdraw from the People Power Party, and do your best until the end to be elected as a member of the National Assembly. He gave an ultimatum to the Central Party, saying, “I will face the election,” and hinted at leaving the party and contesting the general election.

 

Meanwhile, the People Power Party's official committee announced that among the candidates for the Daejeon region general election, Rep. Yoon Chang-hyun of Dong-gu and Rep. Lee Sang-min of Yuseong-gu constituency were confirmed as single candidates. In Seong-gap Yoo's constituency, they confirmed the primary between Yoon So-sik and Jin Dong-gyu, and in Daedeok-gu constituency, they confirmed the primary between Lee Seok-bong and Park Kyung-ho. In the middle, Daejeon Jung-gu, Seo-gu-gap, and Seo-gu-eul constituencies have not been confirmed.

국민의힘,한현택,대전동구 관련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대전 세종 충청본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