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경선 배제된 민주당 서구 갑 예비후보들 "경선 결정은 상황정치...짜여진 각본"

- 작게+ 크게sns공유 더보기

김정환 기자
기사입력 2024-02-26

▲ 유지곤 예비후보와 지지자들이 상황정치 규탄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 정치부 기자단


유지곤 예비후보 "시스템 공천 개입은 총선 망치는 해당행위"

안필용 예비후보 "경선 후보 결정은 보이지 않는 손...짜여진 각본 반증"

 

더불어민주당(이하 민주당)이 오는 4월 대전 서구 갑 선거구 후보 결정을 위한 경선에 돌입한 가운데 경선에서 배제된 예비후보들이 집단 반발을 하면서 후폭풍이 거세지고 있다.

 

민주당 대전 서구 갑 선거구에는 당초 장종태, 유지곤, 이지혜, 안필용, 이용수 예비후보가 본선 후보에 오르기 위해 선거운동을 실시했다.

 

하지만 민주당 공천관리위원회는 이들 예비후보 가운데 장종태, 이지혜, 이용수 예비후 등 3명을 경선 대상자로 확정 발표했다.

 

경선 후보자가 확정 발표되면서 경선 후보에서 탈락한 예비후보 가운데, 유지곤, 안필용 예비후보는 26일 오전 대전시의회에서 각각 기자회견을 열고 이번 경선 후보 결정을 두고 '상왕정치'의혹을 제기하며 반발하고 나섰다..

 

먼저 유지곤 예비후보는 "정량·정성평가를 고려해도 인위적인 개입없이 시스템 공천에서 배제될 이유가 없다"고 항변하고 "중앙당 뿐 아니라 대전시당의 많은 당원들 입에서 박병석의 그림자가 보인다는 말이 공공연하게 떠돌고 있다"며 "이에 대해 명확한 해명과 자료를 공개하고 충분한 해명을 못하면 당과 당원들에게 진심으로 사죄해야한다"고 목청을 높였다.

 

그러면서 "여론조사 2위(지난 1월 12~14일,브레이크뉴스, 뉴스티앤티, 데일리한국충청, 국제뉴스 대전세종충남본부가 여론조사 전문기관 (주)코리아정보리서치에 의뢰, 대전시 서구갑 선거구 거주 만 18세 이상 남녀 503명을 대상, 구조화된 설문지를 이용한 전화자동응답 방식(ARS)으로, 무선번호(통신사 제공) 73%와 유선번호(RDD) 27%로 실시,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4.4%p, 전체 응답률은 1.0%다. 통계보정은 2023년 12월 말 행정안전부 발표 주민등록 인구 기준 성·연령·지역별 셀가중값을 부여했다. 보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http://www.nesdc.go.kr) 여론조사결과 등록현황을 참고하면 된다) 인 제가 배제됐고, 결선없는 경선은 특정인에게 유리하고 명분과 정치적 영향력까지 모두 예상할 수 있다"며 "우연의 일치인지 계획된 우연인지 이 대목에서 박병석 전 국회의장의 그림자를 떠올리기는 어려운 일이 아니"라고 강조했다.

 

이어 "믿고 싶지 않지만 사실이라면 이는 공정하게 경쟁하라는 약속을 믿고 달려온 예비후보들을 기망하고 본인 스스로 외압을 행사한 것"이라며 "지역을 넘어 어른으로서의 솔선수범을 보여달라"고 요구했다.

 

마지막으로 유 예비후보는 “지난 지방선거 패배의 책임추궁과 비난의 화살이 장종태 전 서구청장 한 사람에 집중될 때 책임이 없는 척 모른척 한 박병석, 박범계 국회의원의 모습을 보고 분노를 느꼈다”며 “그로 인해 시장, 4개 구청장, 시의회와 구의회 다수가 영향을 받아 뒤집기 호떡 정책으로 많은 곤란을 겪고 있는데, 민주당을 탈당하고 지역을 떠나거나 마음의 상처를 입은 많은 당원과 대전시민들에게 지금이라도 진심어린 사과를 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 경선에서 배제된 안필용 예비후보가 대전시의회 기자실에서 입장을 밝히고 있다.  © 정치부 기자단


안필용 예비후보는 보이지 않는 손이 작용하고 사전에 짜여진 각본이라고 주장했다.

 

안 후보는 "경선 선정에 대한 설명이 없었고 객관적 지표 하나 없이 3인 경선이 발표된 것"이라며 "이는 시스템 공천이라는 민주당의 공천이 사실상 밀실 공천이라는 것을 증명한다"고 말했다.

 

이어 "3인 경선 발표날 모 예비후보가 경선후보 발표가 몇시에 있을 예정이고 본인이 포함됐다는 말을 공공연하게 하고 다녔다"며 "또 다른 예비후보는 발표 전에 경선후보에 포함된 후보들의 이름을 말하며 곧 발표된다는 사실을 알려왔다"고 언급했다.

 

그러면서 "이는 전략공천위원회의 결정이 사전에 유출된 것으로 당규 제 10호와 공천위원회 규정 제12조 공정 및 비밀유지 의무가 지켜지지 않은 것"이라며 "전략공천위원회의 결정이 공정하지 않았음을 의미하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끝으로 안 후보는 "허태정 전 대전시장의 결단은 열심히 뛰고 있는 후보들의 기회를 뺏지 않겠다는 희생이었지만 기득권 세력들이 허 전 시장의 결단마저 의미없는 일로 만들었다"며 "서구 갑의 승리를 위해 모든 예비후보를 포함한 여론조사를 통해 공정한 경선 실시를 요구한다"고 말했다.

 

한편 유지곤 예비후보와 안필용 예비후보 모두 향후 거취에 대해 "모든 가능성을 열어두고 거취를 결정하겠다"며 탈당 내지 무소속 출마를 시사하면서 이들의 행보에 지역정가의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emocratic Party's West Gap preliminary candidates excluded from the primary: "The decision to primary is situational politics... a well-organized script."

 

Preliminary candidate Yoo Ji-gon: “Intervention in system nominations is an act that will ruin the general election.”

 

Preliminary candidate Ahn Pil-yong says, "The decision on primary candidates is made by an invisible hand... it disproves a well-planned script."

 

As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hereinafter referred to as the Democratic Party) enters a primary to determine a candidate for Daejeon Seo-gu Gap constituency in April, the fallout is growing as prospective candidates who were excluded from the primary are protesting collectively.

 

In the Democratic Party's Daejeon Seo-gu Gap constituency, preliminary candidates Jang Jong-tae, Yoo Ji-gon, Lee Ji-hye, Ahn Pil-yong, and Lee Yong-soo initially campaigned to become candidates for the final election.

 

The Democratic Party's Nomination Management Committee confirmed that three of these candidates, including Jong-tae Jang, Ji-hye Lee, and Lee Yong-soo, will be eligible for the primary.

 

Among the preliminary candidates who were eliminated from the primary when the primary candidates were announced, Yoo Ji-gon and Ahn Pil-yong each held a press conference at the Daejeon City Council on the morning of the 26th and protested against the primary candidate decision, raising suspicions of 'sangwang politics'. .

 

First, preliminary candidate Yoo Ji-gon protested, saying, "Even considering quantitative and qualitative evaluation, there is no reason to be excluded from system nomination without artificial intervention," and added, "It is widely said that Park Byeong-seok's shadow is visible in the mouths of many party members not only in the Central Party but also in the Daejeon City Party. “He raised his voice, saying, “If we fail to provide a clear explanation and data on this and provide a sufficient explanation, we must sincerely apologize to the party and its members.”

 

At the same time, he said, "I was excluded as I was ranked second in the opinion polls, and a primary without a runoff is advantageous to a specific person and can be expected to have both justification and political influence." He added, "Is it a coincidence or a planned coincidence? At this point, the shadow of former National Assembly Speaker Park Byeong-seok comes to mind." “It’s not a difficult task,” he emphasized.

 

He continued, "I don't want to believe it, but if it's true, this is an attempt to deceive the prospective candidates who ran with the promise of fair competition and exert external pressure on him himself," and demanded, "Please show an example as an adult beyond the region."

 

Prospective candidate Ahn Pil-yong claimed that an invisible hand was at work and that it was a pre-planned script.

 

Candidate Ahn said, "There was no explanation for the selection of the primary, and a three-person primary was announced without any objective indicators. This proves that the Democratic Party's nomination, which is called a system nomination, is in fact a secret nomination."

 

He continued, “On the day the three-person primary was announced, a prospective candidate openly said what time the primary candidates would be announced and that he was included,” and “Another prospective candidate mentioned the names of candidates included in the primary before the announcement. “We have informed you that it will be announced soon,” he said.

 

“This means that the decision of the Strategic Nomination Committee was leaked in advance, and the obligation to maintain fairness and confidentiality under Article 10 of the Party Regulations and Article 12 of the Nomination Committee Regulations was not observed,” he said. “It means that the decision of the Strategic Nomination Committee was not fair.” “I do it,” he claimed.

 

Finally, Candidate Ahn said, "Former Mayor Heo Tae-jeong's decision was a sacrifice not to take away the opportunity of candidates who were running hard, but vested interests made even former Mayor Heo's decision meaningless." He added, "For the victory of Western Gap, all prospective candidates will be eliminated." “We demand fair primary elections through public opinion polls,” he said.

 

Meanwhile, preliminary candidates Yoo Ji-gon and Ahn Pil-yong both hinted at leaving the party or running as independents, saying, "We will keep all possibilities open and decide on our future course," and regional politicians are paying close attention to their moves.

더불어민주당,유지곤,안필용,대전서갑 총선 관련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대전 세종 충청본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