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대전 대덕구, ‘2024 대덕물빛축제’ 39일간 대청공원에서 개최

- 작게+ 크게sns공유 더보기

김정환 기자
기사입력 2024-03-03

▲ 대전 대덕구, 대덕물빛축제 자료 사진  © 대덕구


지난해 대덕구의 대표축제로 첫선을 보이며 독창적인 콘셉트·다채로운 프로그램, 그리고 63만 명의 관람객 유치 등 기대 이상의 성과를 거둔 ‘대덕물빛축제’가 오는 29일부터 5월 6일까지 총 39일간 대청공원 일원에서 개최된다고 대전 대덕구가 3일 밝혔다.

 

올해로 두 번째를 맞이한 ‘2024 대덕물빛축제’는 꿈과 희망의 가치를 담은 ‘고래’를 기본 배경으로 설정하고 ‘대청호, 고래날다’를 주제로 확정했다.

 

대덕구는 올해 축제를 대비해 축제의 중심이 된 고래 설화의 배경지인 이현동 여수바위 인근을 방문객들이 쉽게 방문할 수 있도록 진입로 등을 정비했다.

 

2024 대덕물빛축제는 3월 29일 빛을 활용한 ‘루미페스타(luminarie festa)’ 점등식을 통해 대단원의 막을 연다. 

 

축제의 본격적인 개막은 4월 13일 600여 대의 환상적인 드론쇼와 화려한 불꽃쇼를 통해 관람객들의 시선을 모을 예정이다.

 

4월 13~14일 양일간 개최되는 ‘대청호대덕뮤직페스티벌’은 대한민국의 대표적인 뮤직페스티벌로 대청호의 아름다운 자연에서 즐기는 중부권 최대의 힐링 음악 축제이다. 

 

이번 뮤직페스티벌에는 멜로망스, 폴킴, 소란, 루시, 너드커넥션 등 국가대표급 밴드들이 대거 참여해 축제를 더욱 뜨겁게 만들 것으로 기대된다.

 

아울러 뮤직페스티벌 기간 다양한 프로그램과 물빛 플리마켓(flea market)을 운영하며, 키즈존(Kids Zone)을 운영해 가족 단위 방문객을 위한 어린이 놀이터 ,고래모래놀이터 ,교통안전체험 등 체험을 진행한다.

 

특히, 이번 축제에는 KBS 전국노래자랑 대덕구 편이 30일 대청공원 동편광장에서 펼쳐진다. 

 

2024 대덕물빛축제는 축제 기간 평일과 주말 구분 없이 소규모 무대를 중심으로 다양한 프로그램과 공연이 개최될 예정이다. 사전에 주민 참여 공모를 통해 선정된 문화예술인들의 다채로운 공연은 풍성한 축제의 즐거움과 함께 지역 문화예술의 확산에도 기여할 전망이다.

 

특히, 5월 5일 어린이날은 ‘어린이 페스티벌’이 개최된다. 어린이들과 가족 단위의 특성에 맞춘 다양한 무대공연과 기후 위기 대응을 위한 ‘탄소중립 과학 캠프’가 마련돼 있다.

 

축제 대단원의 막을 내리는 5월 6일은 다가올 ‘어버이날’을 맞아 어르신들에게 기쁨과 행복이 될 맞춤형 효(孝)콘서트와 폐막식을 끝으로 39일간의 축제 여정을 마무리하게 된다.

 

최충규 대덕구청장은 “올해에도 전국적인 관람객 유치를 통해 ‘관광 대덕’의 기반을 마련하는 한편, 대덕의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라며 “관광 주도형 문화축제의 성격을 더욱 확고히 다져 대한민국 대표축제로 더욱 키워나갈 예정”이라며 자신감을 피력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Daejeon Daedeok-gu, ‘2024 Daedeok Water Light Festival’ held at Daecheong Park for 39 days

 

The 'Daedeok Water Light Festival', which debuted as Daedeok-gu's representative festival last year and achieved results exceeding expectations, including a unique concept, a variety of programs, and attracting 630,000 visitors, will be held in the Daecheong Park area for a total of 39 days from the 29th to May 6th. Daejeon Daedeok-gu announced on the 3rd that it will be held.

 

The ‘2024 Daedeok Water Light Festival’, which celebrated its second anniversary this year, set ‘Whale’, which contains the value of dreams and hope, as its basic background and confirmed ‘Daecheong Lake, Whale Flying’ as its theme.

 

In preparation for this year's festival, Daedeok-gu has improved access roads so that visitors can easily visit the area near Yeosu Rock in Ihyeon-dong, the background of the whale tale that became the center of the festival.

 

The 2024 Daedeok Water Light Festival opens its grand finale on March 29th with the ‘luminarie festa’ lighting ceremony using light.

 

The full-scale opening of the festival is scheduled to attract the attention of visitors through a fantastic drone show of about 600 vehicles and a spectacular fireworks show on April 13.

 

The ‘Daecheongho Daedeok Music Festival’, held for two days from April 13th to 14th, is Korea’s representative music festival and the largest healing music festival in the central region enjoyed in the beautiful nature of Daecheong Lake.

 

This music festival is expected to have a number of nationally representative bands such as Melomance, Paul Kim, Soran, Lucy, and Nerd Connection participating, making the festival even hotter.

 

In addition, during the music festival, various programs and a flea market are operated, and a Kids Zone is operated to provide experiences such as a children's playground, whale sand playground, and traffic safety experience for family visitors.

 

In particular, at this festival, the Daedeok-gu edition of the KBS National Singing Contest will be held at the East Plaza of Daecheong Park on the 30th.

 

The 2024 Daedeok Water Light Festival will hold various programs and performances centered on a small stage on weekdays and weekends during the festival period. The diverse performances of cultural artists selected through a public participation contest in advance are expected to contribute to the expansion of local culture and arts along with the enjoyment of the rich festival.

 

In particular, a ‘Children’s Festival’ will be held on Children’s Day, May 5th. There are various stage performances tailored to the characteristics of children and families, as well as a ‘Carbon Neutral Science Camp’ to respond to the climate crisis.

 

On May 6, the festival's grand finale, the 39-day festival journey will conclude with a customized filial piety concert and closing ceremony that will bring joy and happiness to the elderly on the upcoming Parents' Day.

 

Choi Chung-gyu, Mayor of Daedeok-gu, said, “This year, we hope to lay the foundation for ‘Tourism Daedeok’ by attracting visitors from all over the country, while also helping to revitalize Daedeok’s local economy.” He added, “We will further solidify the nature of a tourism-driven cultural festival and represent Korea’s leading cultural festival.” “We plan to grow it further through the festival,” he said, expressing confidence.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대전 세종 충청본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