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이준배 예비후보, 세종시민 제안 '국민택배 정책' 적극 반영 약속

- 작게+ 크게sns공유 더보기

김정환 기자
기사입력 2024-03-10

▲ 이준배 에비후보  © 이준배


오는 4월 10일 실시하는 국회의원선거에서 세종시 을 선거구 후보로 확정된 국민의힘 이준배 예비후보가 10일 국민의힘 정책·배송 프로젝트인 ‘국민택배'에 세종시민 제안 정책을 적극 반영하겠다고 밝혔다.

 

국민택배는 국민의 실생활에 도움이 될 수 있는 정책을 국민에게서 직접 제안 받아 택배 배송 방식으로 전달하는 프로젝트이며, 최근 이 후보는 국민의힘으로부터 세종시 맞춤 국민택배를 전달받았다.

 

이날 세종 시민들이 국민택배를 통해 제안한 정책은 대한민국 행정수도 세종 완성 ,국제대회 성공 개최와건강과 활력 넘치는 세종 ,국토균형발전과 미래교통 중심지 세종 ,미래먹거리 첨단산업의 전초기지, 글로벌 퀀텀시티 세종 ,한글문화의 중심, 글로벌 문화관광도시 세종 ,글로벌 시대를 이끌어갈 창의적 인재 양성 ,촘촘한 안전, 복지 시스템 구축으로 가족이 안전한 세종 등이다.

 

이준배 후보는 “세종 시민의 피부에 느껴지는 불편함부터 해소하는 것이 핵심”이라며 ”시민들이 제안한 정책들은 세종의 미래를 위해 더 이상 미뤄져서는 안될 당면과제”라고 말했다.

 

아울러 “대한민국 행정수도 완성을 위해서는 경제가 먼저 따라 와야한다”라며 “모든 것이 경제 중심으로 가고 있고 결국 시민들의 바램은 세종시가 경제중심도시로서 행정도 붙고 국가도 붙는 그런 도시”라고 덧붙였다. 

 

이어 그는 “저 이준배도 시민의 대표로서 시민 행복이 경제중심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이준배 후보는 1969년 대전 출생으로 충남기계공고를 졸업하고 최연소 기능한국인(88호) 등 정밀기계설계 분야 전문가이며, 창업기획자로서 스타트업을 성공으로 이끌어주는 액셀러레이터이다. 또한 ㈜JBL 대표, 아이빌트세종 대표, (사)한국액셀러레이터협회 회장, 배재대 객원교수, 세종시 경제부시장 등을 역임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Preliminary candidate Lee Jun-bae promises to actively reflect the ‘national delivery policy’ proposed by Sejong citizens

 

People Power Party preliminary candidate Lee Jun-bae, who was confirmed as the candidate for Sejong City's constituency Eul in the National Assembly election held on April 10, announced on the 10th that he would actively reflect the policies proposed by Sejong citizens in the People Power Party's policy and delivery project, 'People's Express'.

 

National Courier is a project that receives policy proposals that can be helpful in the people's daily lives and delivers them through courier delivery. Recently, candidate Lee received a customized national courier service for Sejong City from the People Power Party.

 

The policies proposed by Sejong citizens through Kookmin Express on this day were the completion of Sejong, the administrative capital of the Republic of Korea, the successful hosting of international competitions, Sejong full of health and vitality, Sejong as a center for balanced national development and future transportation, and Sejong as a global quantum city, an outpost for future food and high-tech industries. Sejong, the center of Korean culture, a global cultural and tourism city, nurturing creative talents who will lead the global era, and Sejong where families are safe by establishing a thorough safety and welfare system.

 

Candidate Lee Jun-bae said, “The key is to first resolve the discomfort felt by Sejong citizens,” and added, “The policies proposed by citizens are urgent tasks that should no longer be postponed for the future of Sejong.”

 

In addition, he added, “In order to complete the administrative capital of the Republic of Korea, the economy must come first,” adding, “Everything is moving towards the economic center, and ultimately, the citizens’ wish is for Sejong City to be an economic center city where both administration and the state are attached.”

 

He then pledged, “As a representative of the citizens, I, Lee Jun-bae, will do my best to ensure that the happiness of citizens returns to the economy.”

 

Candidate Lee Jun-bae was born in Daejeon in 1969, graduated from Chungnam Mechanical Engineering High School, and is an expert in the field of precision mechanical design, including the youngest skilled Korean (No. 88). As a startup planner, he works at an accelerator that leads startups to success. He also served as CEO of JBL Co., Ltd., CEO of i Built Sejong, president of Korea Accelerator Association, visiting professor at Pai Chai University, and mayor of Sejong City's Department of Economic Affairs.

이준배,국민의힘 관련기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브레이크뉴스 대전 세종 충청본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