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대전문화재단 노조설립... 위원장에 조성주

- 작게+ 크게

김정환 기자
기사입력 2019-01-21

 
▲ 대전문화재단이 입주해 있는 예술가의 집     ©김정환 기자 
 
대전문화재단 노조(위원장 조성주)가 지난 17일 자로 대전시 중구에 노조설립을 신고했으며, 21일 설립허가증을 받았다고 전했다.

위원장에 조성주 전통진흥팀 차장이, 부위원장에 임창웅 전통진흥팀 팀장이, 부위원장 겸 사무국장에 배현진 문학관 직원이 각각 선임됐다.

대전문화재단 노조는 전국지방공기업노동조합연맹 소속에 위치 할 것으로 전해졌다.

노조는 21일 노조설립과 관련된 사항을 재단에 통보하고, 빠른 시일내 2019년 임금협상 등을 포함한 단체교섭을 진행할 계획이다.

조성주 위원장은 “지난해 대전지역 문화예술인들의 성명 등과 같은 재단 내·외부 문제점에 대한 지적에도 불구하고 실질적 개선의지가 없었다”면서, “특히 재단 간부와 시 공무원의 입맛에 맞는 조직개편과 사업추진 계획 등을 보며 노조설립의 시급성을 절감했다”고 덧붙였다.

조 위원장은 또 “앞으로 노조의 조직 확대와 함께 비민주적 조직문화 개선에 힘쓰는 한편, 2019년 단체협상에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대전 세종 충청본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