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대전시의회, '코로나19 추경 심사' 돌입...2일간 개최

2511억원 규모 추경안 심사, 5일에서 2일로 회기 추가 단축

- 작게+ 크게

김정환 기자
기사입력 2020-03-25

▲ 대전시의회본회의장     ©김정환 기자

대전시의회가 ‘코로나19 추경예산안’처리를 위해 27일부터 이틀 동안 초단기로 임시회를 개최한다.
 
시의회는 당초 계획에 없던 이번 임시회를 27일부터 31일까지 5일간 열기로 했던 것을 추경예산이 민생안정에 신속하게 지원할 수 있도록 휴일인 28일까지 2일로 대폭 단축했다.

 

이번 임시회 기간 코로나19 비상상황 극복을 위한 민생특별 추경을 비롯한 예산안 3건과 조례안 2건, 동의안 1건, 결의안 2건 등 모두 8건의 긴급 안건을 심의한다.

 

회기 첫날인 27일에 대전시와 대전시교육청이 제출한 2511억원 규모의 코로나19 추경안에 대한 제안설명을 들은 뒤 이어 상임위원회에서 심사에 착수한다.

 

이튿날인 28일 휴일에는 예산결산특별위원회에서 추경안에 대한 종합 심사를 하고, 심사가 끝나는 대로 본회의 열어 추경안을 비롯한 각 안건을 최종 의결할 계획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대전 세종 충청본부.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