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조승래 후보, 유성 발전 멈출 수 없다...

중단 없는 유성 발전 경제 공약 발표

- 작게+ 크게

김정환 기자
기사입력 2020-03-25

▲   거리에서 유권자들을 만나는 조승래 후보  © 김정환 기자


4.15총선에 도전한 더불어민주당 유성구갑 조승래 예비후보가 25일 ‘중단 없는 유성 발전’을 위한 경제 분야 공약을 발표했다.

 

조 후보는 ‘미래로부터 온 도시, 업그레이드 유성’을 위한 33약속 7UP 공약을 준비했다며, 그 첫 번째로 ‘경제UP’분야 공약을 발표했다.

 

조 후보가 발표한 ‘경제UP’ 공약에는 국제 온천관광 거점지구 유치, 대전교도소 이전 정상 추진과 도안 3단계 개발 촉진, 장대동 ‘첨단센서시티’ 조성 및 죽동지구 상권 상생방안 추진, 노은 농수산물시장 현대화 및 시설 개선 추진, 어르신․여성 맞춤형 일자리 확대와 은퇴자 지원 강화 등이 담겨있다.

 

국제 온천관광 거점지구는 문화체육관광부가 180억원 규모로 진행 중인 국가사업을 유성구에 유치함으로써 보다 종합적인 계획으로 온천관광특구를 업그레이드한다는 구상이다.

 

2017년 12월 법무부 발표로 확정된 대전교도소 이전이 정상적으로 추진되고 이를 통해 도안 3단계 개발이 촉진될 수 있도록 정부와 대전시, LH의 가교 역할을 할 계획이다.

 

아울러 지난해 공기업 예비타당성조사를 통과한 장대도시첨단산업단지에 센서 산업을 유치하고 장대산단이 인근 죽동 상권과 상생해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도록 한다는 복안이다.

 

조 후보는 “유성이 더 크게 발전하기 위해서는 큰 그림을 담은 종합적인 계획과 강한 추진력이 필요하다”며 “집권 여당의 재선 의원으로 유성 발전을 힘 있게 추진해가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PC버전

Copyright ⓒ 브레이크뉴스 대전 세종 충청본부. All rights reserved.